“이건 생각도 못 했는데…” 글로벌 시장 위협하는 현대차그룹… 결국 이런 상황까지?

148
현대차그룹 미국 시장서 역대 최고 실적 달성
총 165만 대 가량 판매하며 톱 4에 오를 전망
투싼, 스포티지 등 SUV 모델의 인기가 반영된 결과
현대차그룹
현대 투싼 (출처-현대자동차)

현대차그룹이 지난해 미국 시장에서 무려 165만 대를 판매하며 역대 최고 실적을 달성했다.

현대차그룹이 미국 자동차 시장에서 두 자릿수 성장률을 기록하며 역대 최고의 판매량을 달성했고, 이를 통해 GM, 토요타, 포드에 이어 미국 시장에서 ‘톱 4’에 진입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현대차그룹에 따르면, 현대차(제네시스 포함)와 기아는 지난해 미국에서 총 165만 2,821대를 판매했으며, 이는 전년 대비 12.1% 증가한 수치로, 2021년의 최다 판매 기록인 148만 9,118대를 16만 대 이상 초과한 결과다.

현대차그룹 (2)
현대 투싼 (출처-현대자동차)

이 같은 기록은 개별 브랜드별로 살펴봐도 현대차는 87만 370대를 판매하여 11.5%의 증가율을 보였으며, 기아는 78만 2,451대를 판매하여 12.8% 증가했다.

또한, 고급 브랜드인 제네시스는 6만 9,175대의 판매를 기록하며 전년 대비 22.6% 증가하는 인상적인 성장을 보였다.

현대차그룹 (3)
현대 투싼 (출처-현대자동차)

이는 현대차와 기아 모두에게 역사적인 기록으로 특히 현대차와 기아의 연간 합산 판매량이 처음으로 160만 대를 넘어선 것은 두 브랜드가 미국 시장에서 강력한 입지를 다지고 있다는 것을 나타낸다.

현대차그룹, 160만 대 이상 판매하며 최초로 4위에 오를 전망

현대차그룹 (4)
기아 스포티지 (출처-기아)

현대차그룹의 미국 시장에서의 판매 증가는 주로 레저용차량(RV)과 친환경차의 인기에 힘입은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현대차 투싼은 지난해 미국에서 20만 9,624대가 판매되어 처음으로 연간 판매량 20만 대를 넘어섰는데, 이는 투싼 모델에 대한 미국 소비자들의 높은 선호도를 반영한 결과로 볼 수 있다.

기아 스포티지 역시 14만 780대가 판매되는 등 좋은 성과를 보였으며, 특히 현지에서 전략적으로 중요한 모델인 텔루라이드는 처음으로 연간 10만 대를 돌파하여 총 11만 765대가 판매됐다.

현대차그룹 (5)
기아 스포티지 (출처-기아)

또한, 아반떼(현지명 엘란트라)와 싼타페는 각각 13만 4,149대와 13만 1,574대가 판매되어 13만 대 이상의 판매량을 기록했으며, 현대차의 전기차 아이오닉 5는 연간 최다 판매량 3만 3,918대를 달성했다.

이 같은 성과에 힘입어 현대차그룹의 지난해 미국 시장에서의 자동차 판매량 예상 순위가 처음으로 4위에 오를 전망이다.

이에 미국의 자동차 전문 매체 오토모티브뉴스는 “현대차그룹이 GM, 토요타, 포드 다음으로 4위에 오르는 것이 유력하다”고 보도했다.

현대차그룹 (6)
현대 아반떼 (출처-현대자동차)

이 밖에도, GM은 257만 7,662대를 판매하며 1위를 차지했고, 토요타가 224만 8,477대로 그 뒤를 이었다. 또한, 포드의 판매량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지만, 현대차그룹보다 앞설 것으로 예상된다.

5위는 스텔란티스가 차지할 가능성이 높다. 스텔란티스는 크라이슬러, 피아트, 지프, 푸조 등을 소유하고 있으며, 아직 공식 성적은 발표되지 않았지만 지난해 약 150만 대를 판매한 것으로 추정된다.

현대차그룹 (7)
현대 싼타페 (출처-현대자동차)

혼다는 130만 8,186대를 판매해 현대차그룹에 못미쳤다. 현대차그룹은 미국 진출 35년 만인 2021년에 혼다를 제쳤으며, 상위 자동차 그룹과 판매량 격차를 계속해서 좁혀가고 있다.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