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년 만에 엄청난 변화…” 지프 신형 랭글러 공식 출시, 그런데 가격이…?

240
지프, ‘더 뉴 2024 랭글러’ 공식 출시
5세대 랭글러의 페이스리프트 모델
오프로드 기반에 현대적 요소를 결합
랭글러
2024 랭글러 (출처-지프)

지프는 최근 국내 시장에 5세대 랭글러의 페이스리프트 모델인 ‘더 뉴 2024 랭글러‘를 공식 출시했다.

랭글러는 중형 SUV이자 지프 브랜드를 대표하는 모델로, 탁월한 오프로드 성능과 아이코닉한 디자인으로 2017년 4세대 모델 이후 6년 만에 페이스리프트가 이뤄졌다.

이번에 출시된 ‘더 뉴 랭글러’는 1986년 첫 세대 출시 이후 37년간 이어온 오프로드 유산을 기반으로 현대적인 요소를 결합한 디자인을 선보인다.

랭글러 (2)
2024 랭글러 (출처-지프)

눈에 띄는 변경 사항으로는 한층 더 커진 세븐-슬롯 그릴과 새로워진 서라운딩 링 라이트가 적용된 LED 헤드램프가 있다.

지프, ‘더 뉴 2024 랭글러’, 스포츠 S, 루비콘, 사하라 세 가지 트림 운영

랭글러 (3)
2024 랭글러 (출처-지프)

차량의 외관 디자인은 기존 모델과의 차별성을 두기 위해 윈드실드에 통합된 스텔스 안테나를 처음으로 도입했으며, 이로 인해 오프로드 주행 시 장애물로부터 차체를 보호하는 동시에 외관의 완성도를 높였다.

또한, 17~18인치 사이의 다양한 휠 디자인 옵션과 블랙 및 바디 컬러의 하드탑, 스카이 원-터치 파워탑이 제공되어 개방감을 더했다.

실내에는 12.3인치의 대형 인포테인먼트 디스플레이와 개선된 연결성이 돋보인다. 유커넥트 5 시스템은 이전 세대보다 5배 빠른 속도를 제공하며, 무선 애플 카플레이 및 안드로이드 오토와 호환된다.

랭글러 (4)
2024 랭글러 (출처-지프)

이 시스템은 두 개의 블루투스 장치를 동시에 연결할 수 있으며, 티맵 내비게이션을 내장하고 있어 편의성을 극대화했다.

더 뉴 랭글러에는 앞좌석 열선 시트와 열선 스티어링 휠이 기본으로 제공되며, 랭글러 최초로 전동 시트가 운전석과 조수석에 탑재됐다.

사하라 트림은 프리미엄 맥킨리 시트를, 루비콘 트림은 나파 가죽 버킷 시트를 적용하여 편안한 주행 환경을 제공한다.

랭글러 (5)
2024 랭글러 (출처-지프)

파워트레인의 경우 최고출력 272마력과 최대토크 40.8kg.m을 발휘하는 2리터 가솔린 터보 엔진이 탑재됐다. 이 엔진은 엔진 스톱&스타트 시스템과 함께 8단 자동 변속기, 저단 기어를 갖추고 있어, 일상 주행과 오프로드 주행 모두를 만족시킨다.

4×4 시스템은 트림에 따라 다양하게 제공되며, 셀렉-터레인 지형 설정 시스템을 통해 다양한 주행 환경에서 우수한 성능을 발휘한다.

또한 전자식 주행 안정 시스템, 경사로 밀림 방지 기능, 셀렉-스피드 컨트롤 등의 안전 기능이 기본으로 제공된다. 특히 루비콘 트림에는 오프로드 플러스 모드, 퍼포먼스 서스펜션, 전자식 디퍼렌셜 잠금장치 등이 탑재되어 오프로드 주행능력을 극대화했다.

랭글러 (6)
2024 랭글러 (출처-지프)

한편, 더 뉴 랭글러의 가격은 스포츠 S, 루비콘, 사하라의 세 가지 트림으로 운되며, 가격은 각각 스포츠 S 6,970만 원, 사하라 4도어 하드탑 7,890만 원, 파워탑 8,240만 원, 루비콘 2도어 하드탑 7,640만 원, 루비콘 4도어 하드탑 8,040만 원, 파워탑 8,390만 원으로 책정됐다.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