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려 ‘2천만 원대’ 캐스퍼 전기차.. 레이 EV와 비교하니 충격 결과가?

303

캐스퍼-전기차

출시 앞둔 캐스퍼 전기차
겨울 주행 스파이샷 등장
EV 시장 적임 모델 등극할까?

캐스퍼-전기차
캐스퍼 전기차 스파이샷 / 사진 출처 = ‘오토스파이넷’

여러 차례 등장으로 기대감을 증폭시키는 중인 캐스퍼 전기차, 최근엔 추운 겨울철 테스트를 위해 도로 주행에 나섰다. 이번 테스트를 통해 출시 준비 막바지를 알린 해당 모델, 출시 시기에 큰 관심이 몰리고 있다.

현대차 캐스퍼는 2021년 국산차 브랜드 중 가장 작은 SUV 모델로 등장했다.
등장과 동시에 큰 사랑을 받은 캐스퍼는 곧 전기차 모델 출시를 앞두고 있다.
캐스퍼 EV는 레이 EV의 경쟁자로서 산업 전반에 활기를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받고 있다.

캐스퍼-전기차
사진 출처 = ‘carscoops’

같은 뿌리에서 탄생했다
현대차 캐스퍼와 기아 레이

캐스퍼와 레이는 현대차 i10, 기아 모닝 등에도 사용하는 K1 플랫폼을 동일하게 사용한다. 이는 EV 모델에서도 같을 것으로 예상되며, 둘은 전기모터도 공유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가격에서도 두 모델은 지원금 포함 천만 원대로 둘은 동일한 점이 많다.

두 모델은 국내 EV 시장을 넘어 세계 시장을 넘보기 위해 다양한 형태로 출시된다. 레이 EV는 필요에 따라 1인승 밴, 2인승 밴 모델로 선택이 가능하다. 캐스퍼 EV의 경우도 해외 시장에 맞추어 기본형 휠베이스보다 180mm 긴 롱휠베이스 모델을 출시할 뿐 아니라 성능에도 차이를 줄 예정이다.

캐스퍼-전기차
사진 출처 = ‘carscoops’

같은 줄만 알았던 둘
명확한 차이점 보여줘

둘은 사실 다른 점이 많다. 캐스퍼 EV는 1회 충전으로 320km 운행 가능하다고 알려졌지만, 레이 EV는 205km 운행할 수 있다. 차체에서도 차이가 존재하는데, 캐스퍼 EV는 기존 캐스퍼 보다 전장이 250mm 길어진 3,845mm로 출시될 예정으로 레이 EV보다 더 길다.

가장 큰 차이는 디자인에서 찾을 수 있다. 레이 EV는 높은 전고가 특징인 반면, 캐스퍼 EV는 현대차 일렉트릭 시리즈의 픽셀 디자인이 대표적인 특징이다. 또한 캐스퍼 EV의 동그란 헤드램프는 각진 헤드램프를 갖고 있는 레이 EV와 외관 전체의 차이를 만들어, 각자 다른 감성을 자극한다.

사진 출처 = ‘carscoops’
사진 출처 = ‘carscoops’

전기차 시장의 흐름
캐스퍼 EV가 뒤바꿀까?

전기차 시장의 성장 둔화는 새로운 바람을 만들고 있다. 이제 소비자는 저가 전기차를 원하고, 많은 업체가 가격 인하나 저가형 모델을 생산하고 있다. 기아 같은 경우 고가 모델인 EV9 출시로 시장에서 쓴 맛을 봐야만 했다.

현대차 관계자는 ‘전기차 선택을 망설이는 이유가 인프라 부족으로 인한 불편함과 비싼 가격’이라고 전하며, 저가형 모델 캐스퍼 EV가 현대차의 EV 모델 중에서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라고 알렸다. 캐스퍼 EV는 레이 EV가 굳건히 지키고 있는 소형 전기차 시장을 공략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자동차와 관련된 뜨거운 이슈들
제보는 카카오톡 ☞ jebobox1@gmail.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