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AMG A45 S 리미티드 에디션 공개

218

메르세데스-AMG의 고성능 해치백 ‘AMG A45 S 4Matic+’ 모델이 리미티드 에디션 모델로 새롭게 공개됐다.

‘AMG A45 S 4Matic+ 리미티드 에디션’은 ‘그린 헬’이라고 불리는 독일의 유명 서킷 뉘르부르크링 노르트슐라이페의 이름을 딴 전용 외관 음영과 다양한 추가 요소를 제공한다.

외관은 시선을 사로잡는 ‘AMG 그린 헬 마그노’ 색상이 적용되었으며, 이 색상은 AMG GT 시리즈에 선보인 바 있다. 이번 출시로 처음으로 콤팩트 라인업에서 신규 색상의 데뷔를 알렸다. 녹색 색상은 줄무늬와 후드를 장식하는 AMG 크레스트, 문을 장식하는 ‘A45 S’ 레터링과 같은 노란색 악센트와 독특함을 전달한다.

19인치 단조 휠은 스포크 부분에 노란색 하이라이트가 있는 무광 블랙으로 마감됐다. 선명한 색상과 대조적으로 브레이크 캘리퍼는 유광 블랙으로 마감됐으며, 흰색 AMG 레터링이 특징으로 나타난다.

이 밖에 연료캡에 달린 AMG 엠블럼과 퍼들 라이트 등 특별한 요소도 적용됐다. 내부에는 A 클래스 패밀리의 퍼포먼스 플래그십 트림답게 아티코 인조 가죽과 마이크로 컷 극세사 장식이 적용됐다. 블랙을 테마로 한 캐빈에는 화사한 옐로우 스티칭과 파이핑이 돋보여 멀티 컬러 앰비언트 조명과 조합을 이룬다.

파워트레인은 기존 모델같이. 2.0 터보 4기통 엔진으로 최고출력 421마력 및 500Nm의 토크를 발생시킨다. 동력은 8단 자동 변속기와 연결되며, 가변 AMG 퍼포먼스 4Matic+ 시스템의 도움을 받는다.

메르세데스-AMG A45 S 4Matic+ 리미티드 에디션은 오는 4월 출시를 앞두고 유럽에서 주문 가능하다. 

-MOTORDAILY-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