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쉬워지긴 했는데…” 이름까지 버리고 라인업 정리하는 수입 브랜드, 대체 왜…?

136
볼보, 전동화 라인업 명칭 간소화 결정
기존 전동화 수식어였던 ‘리차지’ 제외
명칭 간소화로 브랜드 인지도 높일 계획
라인업
XC40 리차지 (출처-볼보)

볼보가 전동화 모델에서 사용하던 수식어인 ‘리차지’를 더이상 사용하지 않을 전망이다.

볼보가 전동화 전략의 일환으로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혹은 전기차 라인업에 적용되었던 ‘리차지’ 명칭을 간소화하기로 결정했다.

이는 2030년까지 전기차 전환 목표에 맞춰 전동화 라인업의 명칭을 명료하게 하기 위한 조치로, 전 세계 전기차 시장에서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기 위한 전략적 움직으로 해석된다.

볼보, XC40 리차지, C40 리차지의 이름 변경과 함께 성능도 개선될 예정

라인업 (2)
C40 리차지 (출처-볼보)

가장 먼저 명칭이 변경될 모델은 XC40 리차지와 C40 리차지로 각각 EX40, EC40으로 이름이 변경될 예정이다.

또한, 기존의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모델인 T6 리차지와 T8 리차지는 각각 T6, T8로 명칭이 간소화되며, 내연기관 모델인 XC40은 기존 명칭을 그대로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이러한 명칭 변경을 통해 볼보는 새로운 전기차 모델인 EM90, EX30, EX90 등과 함께 일관된 전동화 포트폴리오를 구축하고, 통일성을 강조하여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라인업 (3)
EX90 (출처-볼보)

명칭 변경과 함께 EX40과 EC40의 성능도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듀얼모터 라인업에 성능 향상 소프트웨어를 적용해 기존 대비 34마력 상승한 최대 442마력의 출력을 제공하며, 일부 국가에서는 기존 리차지 모델도 OTA 업데이트를 통해 성능을 향상시킬 예정이다.

한편, 볼보는 2030년부터는 전기차만 판매할 계획으로, 이번 명칭 개편은 라인업 간 명명 체계의 혼란을 방지하고자 진행됐다.

라인업 (4)
EX30 (출처-볼보)

이에, 볼보는 이미 전기차 판매 비중을 점차 늘려 나가고 있다. 이번 여름 국내 출시 예정인 EX30을 포함하여 글로벌 시장에 EX90과 EM90을 출시할 예정이며, 대형 세단 S90의 전기차 버전인 ES90의 개발도 진행 중에 있다.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