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독일 딩골핑 공장에서 5시리즈 투어링 생산 개시

86

BMW가 독일 딩골핑 공장에서 신형5시리즈 투어링 생산을 시작했다고 발표했다. 이 세그먼트 최초로 가솔린, 디젤,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및 배터리 전기차 옵션으로 출시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로써 BMW i5 투어링은 딩골핑 공장에서 생산되는 네 번째 전기차가 됐다고 덧붙였다. 
 
5월 말까지 새 모델은 유럽 딜러의 쇼룸에 전시될 예정이다. 
 
1991년 1세대가 출시된 이래 딩골핑 공장은 BMW 5시리즈 투어링의 유일한 생산 현장으로 자리매김했으며, 현재까지 120만 대 이상이 생산됐다. 신형 모델은 구동 시스템에 관계없이 신형 5시리즈 세단, 4시리즈, 6시리즈와 동일한 생산 라인에서 유연하게 생산될 예정이다. 
 
2023년에는 5시리즈 차량이 딩골핑 공장 생산량의 약 3분의 1을 차지했지만, 툴링이 도입됨에 따라 2024년에는 생산량이 크게 증가하여 거의 50%에 달할 수 있다고 한다.
 
딩골핑 공장은 매일 1,500대 이상의 차량을 생산하는 BMW 그룹의 유럽 최대 생산 시설이다. 2023년 총 생산대수는 약 29만 2,000대였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