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기서 실수하면 큰일…” 꿈의 자동차를 만들어볼 수도 있다는 이곳의 정체는?

179
페라리, ‘페라리 원 오브 어 카인드’ 전시 개최
차량에 깃든 장인정신을 기념하기 위한 자리
방문객이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꿈의 자동차
자동차
엔초 페라리 박물관 ‘원 오브 어 카인드’ 전시 (출처-페라리)

슈퍼카 제조사 페라리가 이탈리아 모데나에 위치한 엔초 페라리 박물관에서 ‘페라리 원 오브 어 카인드(Ferrari One of a Kind, 세상에 단 하나뿐인 페라리)’라는 주제로 새로운 전시를 선보인다.

이번 전시는 페라리의 퍼스널라이제이션 프로그램을 통해 탄생한 차량에 깃든 장인정신을 기념하기 위해 마련됐다.

페라리만의 독보적인 개인화 프로그램인 퍼스널라이제이션 프로그램은 마라넬로, 뉴욕, 상하이에 위치한 세 곳의 테일러 메이드 센터에서 제공된다.

자동차 (2)
엔초 페라리 박물관 ‘원 오브 어 카인드’ 전시 (출처-페라리)

방문객들은 이번 전시를 통해 페라리 오너의 개성과 취향, 욕구가 표현된 ‘세상에 단 하나뿐인 자동차’의 특별한 가치를 확인할 수 있다.

테일러 메이드 프로그램은 혁신적인 소재와 고도화된 개별 솔루션으로 고객에게 훨씬 넓은 범위의 옵션을 제공한다.

비스포크 스페셜 빌드는 퍼스널라이제이션의 개념을 새로운 차원으로 끌어올려 모든 디테일에서 진정한 원-오프 차량을 제작하는 프로그램이다.

자동차 (3)
엔초 페라리 박물관 ‘원 오브 어 카인드’ 전시 (출처-페라리)

전시의 핵심은 인터랙티브 월이다. 여기서 방문객들은 페라리 스타일링 센터가 제공하는 소재, 직물, 색상 및 다양한 옵션을 직접 체험해보고 꿈의 자동차를 손쉽게 만들어볼 수 있다.

또한 인터랙티브 존에서는 스페셜카 컨피규레이터를 통해 자신이 꿈꾸는 페라리를 상상하고 디자인해볼 수 있는 기회가 제공된다.

페라리, 812 컴페티치오네 테일러메이드, 데이토나 SP3 카본룩 등 대표적인 4가지 모델 전시

자동차 (4)
엔초 페라리 박물관 ‘원 오브 어 카인드’ 전시 (출처-페라리)

이번 전시에는 812 컴페티치오네 테일러메이드, 166MM, 몬자 SP1, 데이토나 SP3 카본룩 등 네 가지 대표적인 모델이 전시된다.

812 컴페티치오네 테일러메이드는 페라리의 최고 디자인 책임자인 플라비오 만조니가 과거의 실패나 부정적인 감정에서 벗어나 새롭게 시작하는 접근 방식을 반영하여 디자인한 차량이다.

이 차량은 999대 한정판 스페셜 시리즈 중 첫 번째 차량으로, 2023년 10월 17일 뉴욕에서 열린 페라리 베네핏 갈라에서 경매를 통해 판매됐다.

자동차 (5)
엔초 페라리 박물관 ‘원 오브 어 카인드’ 전시 (출처-페라리)

1948년 제작된 166 MM은 페라리 퍼스널라이제이션 로드카의 초기 예로, 카로체리아 투어링에서 제작되었으며 모든 디테일에는 차량의 오너인 지아니 아그넬리의 취향이 반영됐다.

파란색과 녹색으로 된 독특한 듀얼-톤 도장은 이탈리아 왕실 가문인 카사 사보이아와의 연관성을 상기시킨다.

2018년 제작된 몬자 SP1은 과거 페라리 차량에서 영감을 받은 아이코나 한정판 스페셜 시리즈의 첫 번째 모델이다.

자동차 (6)
엔초 페라리 박물관 ‘원 오브 어 카인드’ 전시 (출처-페라리)

아이코나는 고전적인 스타일을 현대적 미학으로 재해석하여 현대의 고성능과 하이테크 요소를 조화롭게 결합했다.

데이토나 SP3 카본룩은 아이코나 한정판 시리즈의 두 번째 모델로, 모터스포츠 역사를 만든 스포츠 프로토타입에 대한 경의를 표하는 차량으로 빛에 따라 색상이 반사되는 루비 레드 트랜지셔널 탄소섬유로 마감됐다.

한편, 모데나의 엔초 페라리 박물관에서 열리는 ‘원 오브 어 카인드’ 전시회는 전통에 따라 엔초 페라리의 탄생일인 2월 18일에 일반에 공개되었으며, 이 전시회는 2025년 2월 17일까지 계속될 예정이다.

자동차 (7)
엔초 페라리 박물관 ‘원 오브 어 카인드’ 전시 (출처-페라리)

또한, 전시된 차량들은 2024년까지 정기적으로 갱신되어 방문객들이 ‘세계에서 단 하나뿐인’ 페라리 차량들을 최대한 많이 경험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