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스펙이 가능해?!“…역대급 트럭 공개한 만트럭앤버스

38
만트럭앤버스, 수소엔진 탑재한 ‘MAN hTGX’ 공개
200대 한정 사전계약 진행, 2025년까지 고객인도 예정
만트럭앤버스
출처 – 만트럭앤버스 / hTGX

지난 8일, 만트럭앤버스가 수소 연소 엔진을 탑재한 소형 모델을 출시할 유럽의 첫번째 제조사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 약 200대 정도가 독일, 네덜란드, 노르웨이를 비롯한 국가의 고객에게 2025년까지 제공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hTGX 모델은 기존의 TG 차량 기반

만트럭앤버스 (2)
출처 – 만트럭앤버스 / hTGX

이번에 공개된 트럭은 ‘MAN hTGX’로 불리며 건설 작업, 탱크와 목재 운송과 같은 특수 용도를 위해 제작되었다.

또한, 충분한 충전 인프라가 없는 지역이나 수소를 충분하게 이용 가능한 시장에서 전기 트럭을 대체할 수 있다.

hTGX는 추가적으로 차축 구성이 필요한 특수 운송 영역이나 자체 프레임에 배터리 공간이 부족한 특수 운송 영역에 최적화되어있다.

만트럭앤버스는 200대의 hTGX 차량 사전 계약을 진행하고, 2025년까지 독일, 네덜란드, 노르웨이, 아이슬란드 등 비유럽국가 일부에 제공될 예정이다.

‘H45’ 수소 연소 엔진 탑재

만트럭앤버스 (3)
출처 – 만트럭앤버스 / H45 수소 연소 엔진

hTGX 차량에 탑재되는 ‘H45’ 수소 연소 엔진은 기존의 ‘D38’ 디젤 엔진을 기반으로 뉘른베르크의 공장에서 생산된다.

H45 엔진은 383kW 또는 520hp의 출력을 보여주고 900~1,300 RPM에서 2,500Nm의 토크를 자랑한다.

이 차량은 기존의 6×2와 6×4 차축 변형에서 더 많은 양을 탑재할 수 있고 최대 600km까지 주행이 가능하다.

또한, 엔진에 수소를 직접 분사하면서 더 빠르게 동력을 전달할 수 있고, 700bar로 압축된 수소로 56kg의 탱크를 15분 미만으로 충전이 가능하다.

배출가스 제로 포트폴리오 확장한 만트럭앤버스

만트럭앤버스 (4)
출처 – 만트럭앤버스 / hTGX

만트럭앤버스는 도로 화물 운송 사업에서 탄소배출량을 줄이기 위해 지속적으로 배터리 전기 차량에 집중하고 있다.

배터리 전기 차량은 에너지 효율성, 운영과 에너지 가격 측면에 있어 다른 차량에 비해 많은 장점을 가지고 있다.

또한, 유럽의 새로운 이산화탄소 규제에 있어서 수소 연소 엔진을 탑재한 트럭은 배출가스-제로 차량으로 분류한다.

hTGX 차량은 만트럭앤버스 이산화탄소 배출 목표를 이룰 수 있게 해주고, 소형 트럭 중 배터리 전기차량을 보완해주는 역할을 한다.

실시간 인기기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