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요타는 왜 수소차를 플래그십에?!” 토요타 크라운 세단 FCEV

452

토요타 크라운 시리즈 중 크라운 세단을 FCEV( 연료 전지 차량)로 출시하며 큰 변화를 예고했다. 이 모델은 도요타의 전통적인 후륜 구동(RWD) 기반을 유지하면서도, 내연기관 대신 순수 전기차로서의 새로운 시대를 맞이했다.

▲ 토요타의 크라운 FCEV / 출처: 리스폰스.jp
▲ 토요타의 크라운 FCEV / 출처: 리스폰스.jp

토요타 크라운 FCEV, FCEV 선택의 이유

크라운 세단 FCEV는 배터리식 전기 자동차(BEV) 대신 연료 전지를 선택한 것이 특징이다. 도요타의 수석 엔지니어, 시미즈 류타로는 수소 에너지의 인지도 확대와 수소 에너지 플랫폼에 대한 국가적 지원을 이유로 들었다. 이는 기존에 출시된 미라이(FCEV)의 한계를 넘어, 더 넓은 수소 에너지 사용을 목표로 하는 전략이다.

▲ 토요타의 크라운 FCEV / 출처: 리스폰스.jp
▲ 토요타의 크라운 FCEV / 출처: 리스폰스.jp

토요타 크라운 FCEV 개발 과정과 도전

크라운 세단 FCEV 개발은 기술적인 측면보다 차량의 질감과 고급감에 더 큰 도전이 있었다고 한다. 고압 수소 탱크와 연료 전지의 배치 등 기존 미라이의 개발 경험을 바탕으로, 크라운 세단은 향상된 승차감과 고급스러운 내외관을 목표로 했다.

▲ 토요타의 크라운 FCEV / 출처: 리스폰스.jp
▲ 토요타의 크라운 FCEV / 출처: 리스폰스.jp

상업적 도전과 수소의 미래

수소차는 여전히 상업적으로 큰 도전에 직면해 있다. 수소 스테이션의 부족, 높은 수소 가격 등이 상업적 실현을 어렵게 만들고 있다. 그러나 시미즈 류타로는 수소 가격이 극적으로 낮아질 경우, 수소차의 장래성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보고 있다. 기술 발전과 경제적 합리성의 확보가 수소차의 미래를 결정할 핵심 요소라고 강조했다.

▲ 토요타의 크라운 FCEV / 출처: 리스폰스.jp
▲ 토요타의 크라운 FCEV / 출처: 리스폰스.jp

전망

도요타는 크라운 세단 FCEV를 통해 수소 에너지 사용의 장점을 널리 알리고, 더 많은 수소차의 도입을 촉진하고자 한다. 수소차가 기술적으로나 상업적으로 성공적으로 자리 잡을 수 있을지는 앞으로의 에너지 정책과 시장 반응에 크게 좌우될 것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