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다 프렐류드 “46년만에 하이브리드 차량으로 부활!?”

22

1978년 첫 선을 보인 이래로 스포츠카 애호가들의 사랑을 받아온 혼다 ‘프렐류드’ 가 하이브리드 모델로 새롭게 탄생한다. 혼다는 프렐류드 하이브리드를 통해 역동적인 운전 경험과 환경 친화성을 동시에 제공할 예정이다. 특히, 이 차는 혼다 어코드, 시빅, CR-V에서 볼 수 있는 2.0L e:HEV 시스템을 탑재하여 207마력 이상의 성능을 발휘하며, 차세대 스포츠카의 면모를 갖출 것으로 기대된다.

▲ 혼다의 프렐류드 컨셉

혼다 프렐류드 디자인 및 사양

혼다 프렐류드 하이브리드의 디자인은 롱 노즈 숏 데크 스타일을 채택하여 전형적인 스포츠카의 비율을 갖추고 있다. 전장 4300mm, 전폭 1790mm, 전고 1300mm, 휠베이스 2575mm의 차체 크기로 마쓰다 MX-5보다 크며, 토요타 GR86과 비슷한 수치를 보인다. 이 차의 스포티한 느낌은 B필러에서 급격히 내려오는 루프라인과 특징적인 후면 유리창으로 더욱 강조된다.

▲ 혼다의 프렐류드 컨셉

혼다 프렐류드 성능 및 환경 효율

프렐류드의 파워트레인은 혼다의 다른 하이브리드 모델과 동일한 2.0리터 4기통 엔진 기반의 e:HEV 시스템을 통해 고성능과 환경 효율성을 동시에 제공한다. 두 개의 소형 전기모터와 신형 리튬 이온 배터리팩이 조합되어 207마력 이상의 출력을 낸다. 이는 프렐류드가 과거의 명성을 이어가면서도 현대의 기술로 재탄생했음을 의미한다.

▲ 혼다의 프렐류드 컨셉

시장 전망 및 출시 예정

혼다는 2025년 하반기에 신형 프렐류드의 출시를 계획하고 있다. 다만 한국에서는 혼다코리아가 과거 스포티한 모델들의 도입에 소극적이었던 점을 고려할 때, 국내 시장 투입은 불투명하다. 그러나 프렐류드 하이브리드는 글로벌 시장에서의 성공 가능성이 높으며, 이를 통해 혼다는 스포츠카 시장에서 새로운 활로를 모색하고 있다.

▲ 혼다의 프렐류드 컨셉

혼다 관계자는 이 모델이 운전하는 즐거움과 이전에는 경험할 수 없었던 특별한 흥분을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는 혼다가 스포츠카의 전통적인 매력과 현대 기술의 결합을 통해 새로운 차원의 운전 경험을 선사할 준비가 되어 있음을 보여준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