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차 돌풍 “전기차 의외의 강자는 이 브랜드?!”

42

아우디, 전기차 시장에서의 돌풍

올해 들어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돌풍” 이라 불릴만큼 아우디가 전기차 판매 강자로 떠오르고 있다. 전체 판매량이 75%가량 급감했음에도 불구하고, 아우디는 전기차 부문에서 큰 성과를 거두고 있다. 이는 테슬라나 폴스타와 같은 전기차 전문 브랜드를 제외한 수입차 브랜드 중 가장 높은 전기차 판매 비중을 기록한 덕분이다.

▲ Q4 e트론/ 출처: 아우디

전기차 판매 돌풍

한국수입자동차협회에 따르면, 올해 1월부터 4월까지 수입 전기차 판매량은 총 1만3863대였다. 이 중 아우디는 940대를 판매해 BMW(2109대), 메르세데스-벤츠(1561대)에 이어 3위를 기록했다. 그러나 아우디의 전체 판매량 중 전기차 비중은 50.3%로, 이는 다른 주요 브랜드와 비교해 매우 높은 수치이다. BMW는 9.3%, 벤츠는 9%, 폭스바겐은 25.6%, 포르쉐는 8.8%로 아우디의 전기차 강세가 두드러진다.

▲ Q4 e트론/ 출처: 아우디
▲ Q4 e트론/ 출처: 아우디

Q4 e-트론의 인기

아우디의 전기차 판매를 견인하는 모델은 ‘Q4 e-트론’이다. Q4 40 e-트론은 아우디가 처음 선보이는 컴팩트 세그먼트의 순수 전기 스포츠유틸리티차(SUV)로, ‘MEB’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첫 모델이다. 국내 출시 후 2개월 만에 모든 물량이 판매될 정도로 큰 호응을 얻었다. 지난달에도 아우디 Q4 40 e-트론과 아우디 Q4 스포트백 40 e-트론은 각각 239대와 86대가 판매되며 독일 프리미엄 수입 전기차 브랜드 중 가장 많이 판매된 차종에 이름을 올렸다.

▲ Q4 e트론/ 출처: 아우디
▲ Q4 e트론/ 출처: 아우디

인기 요인

Q4 e-트론의 인기는 다양한 요인에 기인한다. 도심과 장거리 주행에 모두 적합한 주행거리, 중형 SUV에 버금가는 넓은 실내공간, 급속 충전 기능, 다양한 충전 서비스 혜택, 그리고 국내 보조금 혜택 등이 그 요인으로 꼽힌다. 이러한 특징들은 Q4 e-트론을 구매자들에게 매력적으로 만들고 있다.

아우디의 전기차 전략

아우디코리아 관계자는 “앞으로도 아우디는 프리미엄 전기차 시장에서 ‘기술을 통한 진보’라는 브랜드의 고유한 가치를 전할 것이다. 전기차 시장의 선구자 역할을 해온 아우디 e-트론 라인업의 성공 스토리를 계속 이어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는 아우디가 지속적으로 전기차 라인업을 확장하고, 전기차 시장에서의 입지를 강화할 계획임을 시사한다.

▲ Q4 e트론/ 출처: 아우디
▲ Q4 e트론/ 출처: 아우디

미래 전망

아우디의 전기차 시장에서의 성공은 다른 수입차 브랜드들에게도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전기차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증가하는 상황에서, 아우디의 성과는 향후 전기차 시장의 경쟁 구도를 변화시킬 가능성이 크다. 이러한 상황은 전기차 기술 개발과 인프라 확충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