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트럭버스코리아, 제75회 정기 기능장 시험에서 최연소 자동차정비기능장 배출

20

독일 프리미엄 상용차 기업 만트럭버스 그룹의 한국법인인 만트럭버스코리아는 2024년 상반기 국가기술자격 시험 결과 최연소 자동차정비 기능장을 배출했다고 밝혔다.
 
만트럭 용인 센터에서 근무하고 있는 박형수(25) 테크니션은 지난 3월 실시한 ‘2024 년 정기 기능장 75 회 자동차정비기능장’ 시험에 합격했다. 자동차정비기능장 시험은 2022 년 56 명, 2023년 46 명만이 자격을 취득할 정도로 평균 합격률 10% 미만의 높은 난이도를 가지고 있다.
 
그는 독일 이원식 직업교육 프로그램인 ‘아우스빌둥’ 1기 졸업생으로서 만트럭의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교육 과정을 거쳐 상용차 전문 테크니션으로 거듭났다. 그리고 이번 시험에서 23 세의 나이로 합격하며 전국 최연소 자동차정비 기능장을 취득하는 기록을 세웠다.
 
자동차정비기능장은 최상급 숙련기능을 바탕으로 자동차정비를 필요로 하는 산업현장에서 작업을 관리하고, 소속 기능자의 현장훈련, 지도와 감독 등의 업무를 수행할 수 있다.
 
박형수 테크니션은 “자동차 정비를 처음 배울 때부터 꿈꾸던 자동차정비기능장에 합격할 수 있어서 대단히 기쁘고,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 인사를 전한다”라며, 아우스빌둥 프로그램을 통해 테크니션으로 실무에 투입되기 전 공식 서비스 센터에서 교육을 받으며 업무와 환경에 적응할 수 있었던 점이 큰 도움이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만트럭버스코리아 피터 안데르손 사장은 “이번 박형수 테크니션의 자동차정비기능장 합격은 개인적인 성과일 뿐만 아니라 만트럭의 자랑이자 서비스 품질 향상의 밑거름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만트럭은 최상의 정비 기술을 갖춘 전문 인력을 바탕으로 고객 만족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만트럭은 2018년 한독상공회의소(KGCCI)와 ‘아우스빌둥’ 프로그램 업무협약을 체결한 이후 현재까지 64명의 전문 기술인력을 양성하고 있으며, 이들은 만트럭 전국 서비스 센터에서 미래의 핵심 테크니션으로 성장하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