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적 기법으로 데코 스타일을 되살리다

213

데코 스타일 자동차 포스터, 케이트 하운섬의 모터링 아트

오스틴-힐리 3000을 타고 가는 멋진 자동차 여행 포스터
오스틴-힐리 3000을 타고 가는 멋진 자동차 여행 포스터

이벤트 포스터 아트 패션은 최근 몇 년 동안 부흥을 누렸다. 유명한 셔틀워스 콜렉션은 일러스트레이터 케이트 하운섬(Kate Hounsome)과 함께 강렬한 디자인 시리즈를 만들어냈다.

드라마틱한 범주의 항공기와 자동차는 하운섬에게 영감을 주었다. 그녀의 화려한 색상과 결합된 작품들은 그녀가 그토록 동경하던 전쟁 전의 시대를 멋지게 회상시켰다. 모나코 그랑프리 포스터부터 세기 중반의 건축물에 이르기까지 하운섬의 영향력은 다방면에 걸쳐 있다. “부모님은 제가 너무 복고풍이라고 생각해요”라며 그녀는 웃었다.

하운섬은 항상 예술을 사랑했다. “어린 시절 캐러밴 휴일에, 저는 항상 펜과 종이를 가져갔어요”라고 그녀는 말했다. “그림을 그리는 것은 오랫동안 이어진 열정이었습니다.” 창의적인 재능은 그녀를 예술 학교로 이끌었다. 그녀는 러프버러에서 기초를 쌓고, 런던커뮤니케이션대학에서 광고를 전공했다, “그 과정의 대부분은 마케팅 아이디어를 개발하는 것이었지만, 제 마음 한구석에는 항상 일러스트레이터가 되고 싶다는 생각이 자리하고 있었죠. 어쨌든 이 코스는 제게 비즈니스 통찰력을 주었습니다.”

셔틀워스 레이스 데이 포스터는 경주차와 항공기를 드라마틱한 구성으로 결합한 인기 포스터다
셔틀워스 레이스 데이 포스터는 경주차와 항공기를 드라마틱한 구성으로 결합한 인기 포스터다
현장의 테마는 1937년식 레일튼 경량 스포츠카, 1928년식 드 하빌랜드 DH60X 모스와 같은 작품에서 영감을 얻는다
현장의 테마는 1937년식 레일튼 경량 스포츠카, 1928년식 드 하빌랜드 DH60X 모스와 같은 작품에서 영감을 얻는다

고객을 위한 초기 아이디어를 스케치하는 것은 하운섬의 스타일이었지만 디지털 창의 앱인 프로크리에이트(Procreate)를 쓰면서 그녀는 대담한 새 기술을 개발하게 되었다. “런던으로 통근하는 동안, 제 스마트폰으로 프로크리에이트를 사용했고 정말 그것을 즐겼어요.”

현재 프리랜서로 비글즈웨이드에서 살고 있는 하운섬은 셔틀워스 컬렉션에 정기적으로 방문하는 것을 즐긴다. “할 게 많은 훌륭한 장소이고 직원들은 항상 도움을 줍니다,” 라고 그녀가 말했다. “언젠가 방문했을 때 저는 스피트파이어(Spitfire)를 그리기 시작했고, 이 그림을 포스터 아이디어로 개발했어요. 일러스트레이션을 인스타그램에 올린 후, 셔틀워스 팀에서 광고 작업을 디자인한다고 연락이 왔죠, 그 일은 정말 잘 되었습니다. 지난 3년 동안 저는 컬렉션 이벤트를 위한 포스터를 만들었어요.”

‘쥬빌레 플라잉 서커스’부터 ‘플라이 네이비’에 이르는 테마들은 하운섬에게 다양한 주제를 제공했다. “특히 스파이를 주제로 한 이벤트에서는 주제와 패션을 연구하는 것이 즐겁죠. 디자인에 빈티지한 느낌을 주려고 노력해요. 컬러는 분위기를 조성하는 핵심 요소이기 때문에 6가지로 제한합니다.” 

스파이 테마는 셔틀워스의 '스파이와 음모' 이벤트 포스터(위쪽)와 이 007 스타일 애스턴 DB5와 같은 하운섬의 많은 작업에 포함되어 있다
스파이 테마는 셔틀워스의 ‘스파이와 음모’ 이벤트 포스터(위쪽)와 이 007 스타일 애스턴 DB5와 같은 하운섬의 많은 작업에 포함되어 있다

고객을 위한 초기 아이디어를 스케치하는 것은 하운섬의 스타일이었지만 디지털 창의 앱인 프로크리에이트(Procreate)를 쓰면서 그녀는 대담한 새 기술을 개발하게 되었다. “런던으로 통근하는 동안, 제 스마트폰으로 프로크리에이트를 사용했고 정말 그것을 즐겼어요.”

현재 프리랜서로 비글즈웨이드에서 살고 있는 하운섬은 셔틀워스 컬렉션에 정기적으로 방문하는 것을 즐긴다. “할 게 많은 훌륭한 장소이고 직원들은 항상 도움을 줍니다,” 라고 그녀가 말했다. “언젠가 방문했을 때 저는 스피트파이어(Spitfire)를 그리기 시작했고, 이 그림을 포스터 아이디어로 개발했어요. 일러스트레이션을 인스타그램에 올린 후, 셔틀워스 팀에서 광고 작업을 디자인한다고 연락이 왔죠, 그 일은 정말 잘 되었습니다. 지난 3년 동안 저는 컬렉션 이벤트를 위한 포스터를 만들었어요.”

‘쥬빌레 플라잉 서커스’부터 ‘플라이 네이비’에 이르는 테마들은 하운섬에게 다양한 주제를 제공했다. “특히 스파이를 주제로 한 이벤트에서는 주제와 패션을 연구하는 것이 즐겁죠. 디자인에 빈티지한 느낌을 주려고 노력해요. 컬러는 분위기를 조성하는 핵심 요소이기 때문에 6가지로 제한합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