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中 립모터 전기 SUV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

109
한국타이어 제공한국타이어 제공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이하 한국타이어)는 중국 전기차 스타트업 립모터의 전기 SUV ‘C11’에 전기차용 타이어 ‘벤투스 S1 에보3 ev’를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한다고 24일 밝혔다.

C11은 절제된 디자인과 CLTC( 중국의 항속거리 측정 표준) 기준 최대 650km에 이르는 주행거리로 중국 현지에서 주목받는 전기 SUV 모델이다. 제조사인 립모터는 중국의 차세대 전기차 기업으로 지난해 9월 홍콩증권거래소에 상장하며 기업공개(IPO)에 성공했다.

한국타이어 제공한국타이어 제공

C11에는 벤투스 S1 에보3 ev 20인치 규격이 공급된다. 전기차용 초고성능 타이어로 강력한 주행 성능과 높은 전비 효율 등을 제공한다. 폭스바겐의 순수 전기차 ‘ID. 버즈’, ‘ID.4’ 등 모델과 포르쉐 ‘타이칸’, 아우디 ‘e-트론 GT’, 스코다 ‘엔야크 iV’ 등 글로벌 완성차 브랜드의 순수 전기차 모델에 신차용 타이어로 장착되고 있다.

한국타이어 제공한국타이어 제공

톱니가 맞물린 듯한 인터락킹 구조의 그루브 디자인을 탑재해 젖은 노면에서도 접지력을 발휘한다. 고순도의 합성 실리카 컴파운드를 적용해 타이어 마일리지 성능을 강화했고 회전저항을 낮춰 전비 효율을 높였다. 고성능 섬유로 만들어진 2중 카카스와 신규 고강성 비드를 더해 높은 수준의 핸들링 성능을 보인다.

한국타이어와 립모터는 이번 공급을 시작으로 전략적 파트너십을 강화할 방침이다. 한국타이어는 앞서 중국 전기차 기업 ‘니오’의 전기 SUV 모델 ‘ES6’, ‘EC6’와 일본 도요타의 최초 순수 전기차 ‘bZ4X’의 중국용 판매 차량에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하며 중국 시장에서 입지를 넓혀가고 있다.

두가온 동아닷컴 기자 gggah@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