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년간 전국 일교통량 20% 증가 ··· 팬데믹 시기 제외하면 매년 꾸준히 상승

93
출처 : 국토교통부출처 : 국토교통부

27일 오전, 국토교통부가 도로정책 및 연구의 기초자료로 활용을 위해 매년 실시하고 있는 ‘도로 교통량 조사 통계’ 결과가 발표됐습니다.

발표된 자료에 의하면 2022년 전국 평균 일교통량은 1만 5983대로 2021년 대비 1.5% 증가했습니다. 2013년부터 2022년까지 최근 10년간 총 19.5% 증가한 수치입니다. 한국의 전국 평균 일교통량은 코로나19 영향으로 감소했던 2020년을 제외하면 매년 꾸준히 상승 추세를 보였습니다. 최근 10년간 연평균 일교통량 증가율은 약 2%였습니다.
국토교통부는 평균 일교통량의 꾸준한 증가 원인을 자동차 등록대수와 국내 총생산의 지속적인 증가로 보았습니다. 실제로 자동차 등록대수는 10년 전에 비해 31.5% 증가했으며 국내 총생산은 13년 대비 25.7% 증가했습니다.

출처 : 국토교통부출처 : 국토교통부

차종별 평균 일교통량은 승용차가 72.8%로 가장 높았고 화물차 25.3%, 버스 1.9% 순으로 나타났습니다. 전년 대비 버스가 27.8% 증가하며 높은 상승률을 보였습니다. 국토교통부는 버스 평균 일교통량이 증가한 원인을 코로나19 이후 단계적 일상회복에 따라 단체 이동 수단의 이용이 증가했기 때문이라고 분석했습니다.

한편 고속국도와 일반국도의 평균 일교통량은 2021년에 이어 증가세를 보이고 있으나 국가지원지방도와 지방도의 평균 일교통량은 감소했습니다. 버스 평균 일교통량과 달리 코로나-19 이후 교통량을 회복하지 못하고 있다는 분석입니다.
지역별 평균 일교통량은 경기가 4만 86대로 가장 높았습니다. 강원도, 충청북도, 경기도, 충청남도, 전라북도, 전라남도, 경상남도는 일교통량이 증가한 반면, 제주도와 경상북도는 감소했습니다.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도로 교통량 조사 통계’는 국토교통 통계누리 홈페이지와 한국건설기술 연구원에서 운영 중인 ‘교통량 정보 제공시스템’에서 있습니다.

EV라운지 에디터 evlounge@donga.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