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라드비젼, 동탄 자율주행 시험센터 오픈

247

스트라드비젼, 동탄 자율주행 시험센터 오픈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인공지능(AI) 기반 영상 인식 소프트웨어 개발 스타트업 스트라드비젼(대표 김준닫기김준기사 모아보기환)이 경기도 남부 동탄에 ‘자율주행 시험센터’를 오픈하고 차량용 객체 인식 기술 강화에 나선다고 30일 밝혔다.

동탄 자율주행 시험센터는 연면적 500평대 규모의 공간에 자율주행용 카메라와 센서 장비의 최적화 및 교정을 위한 다양한 워크숍을 갖추고 있다.

카메라 기반의 자율주행은 물론 라이다와 레이다 같은 다양한 첨단 자율주행 기술을 검증하고, 개발할 수 있는 환경을 갖추고 있어 자율주행 기술 레벨에 맞춘 다양한 실험과 연구가 가능하다.

센터 내에서는 최대 40명의 연구인력이 자율주행 테스트 차량 6대를 동시에 테스트, 개발할 수 있도록 독립된 워크숍으로 구성했다.

스트라드비젼은 경주 개발 시험센터를 운영해 왔는데, 이번 동탄 시험센터 확장이전으로 국내외 고객사의 접근성이 크게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준환 스트라드비젼 대표는 “자율주행 기술 검증과 고객 데모구현 등을 위해서 테스트 공간을 확장하는 동시에 첨단화 하는 작업을 수행하는 시험센터를 확장, 이전하게 됐다”고 밝혔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