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GM, 뷰익 엔비스타 양산 돌입

250

로베르토 렘펠 한국GM 사장.

한국GM, 뷰익 엔비스타 양산 돌입

이미지 확대보기

[한국금융신문 곽호룡 기자]

GM은 지난 8일 부평공장에서 ‘뷰익 엔비스타’ 양산을 시작했다고 9일 밝혔다.

엔비스타는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의 파생 차량이다. 북미 등 글로벌 시장을 겨냥한 수출 모델이다.

이로써 부평공장은 회사가 목표로 하는 연 50만대 생산 목표 달성에 박차를 가할 수 있게 됐다.

로베르토 렘펠 한국GM 사장은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의 성공에 이어 뷰익 엔비스타의 본격 양산에 이르기까지 성공적인 양산 체제를 구축해 낸 한국 팀이 매우 자랑스럽다”며 “생산성 극대화와 품질 경쟁력 강화를 통해 글로벌 수요에 차질 없이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곽호룡 기자 horr@fntimes.com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