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AG, 2023년 상반기 실적 발표

304

포르쉐가 2023년도 상반기 동안 전년 동기 대비 15퍼센트 증가한 총 167,354대의 차량을 인도했다고 밝혔다.
 
지역 별 판매량을 보면, 유럽과 독일 시장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두 자릿수 성장률을 기록하며 두드러진 성장세를 보였다. 유럽에서는 36,574대를 인도하며 전년 동기 대비 23퍼센트 증가했으며, 독일에서는 24퍼센트 증가한 17,118대가 판매되었다. 북미 시장은 12퍼센트 증가한 41,937대를 판매했다. 가장 큰 단일 시장 중국은 여전히 시장 상황이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전년 대비 8퍼센트 증가한 43,832대가 인도되었다. 그 외 시장에서는 전년 대비 16퍼센트 증가한 27,893대를 판매했다.
 
제품 별로는 포르쉐 SUV 모델이 다시 한번 수요를 견인했다. 마칸은 전년 대비 26퍼센트 증가한 47,755대 판매되며 가장 높은 수요를 기록했으며, 46,884대 판매한 카이엔이 12퍼센트 성장세를 기록하며 그 뒤를 이었다.
 
올해 60주년을 맞이하는 아이코닉 스포츠카 911은 21퍼센트 증가한 26,124대 판매되며 계속해서 상승세를 이어갔다. 순수 전기차 타이칸은 부품 수급 어려움으로 5퍼센트 감소한 17,991대를 판매했다.
 
파나메라는 전년 대비 13퍼센트 증가한 17,565대, 718 박스터와 카이맨 역시 11,035 판매되며 전년 대비 13퍼센트 증가했다.
 
포르쉐 AG의 영업 및 마케팅 이사회 멤버 데틀레브 본 플라텐은 “가치 지향적인 성장을 최우선으로 추구하는 포르쉐는 이를 달성하기 위해 어려운 글로벌 경제 상황에도 유연성에 계속 집중하고 있다”고 전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