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무진을 넘어선 카니발?···노블클라쎄, ‘2024년형 L9’ 사전예약 개시

100

프리미엄 리무진 브랜드 ‘노블클라쎄’는 지난 27일 처음 공개된 ‘더 뉴 카니발’에 맞춰 2024년형 노블클라쎄 L9의 사전예약을 11월 1일부터 노블클라쎄의 공식 홈페이지와 강남라운지를 통해 진행한다고 31일 밝혔다.

2024년에 새롭게 선보일 노블클라쎄 L9은 이번에 새롭게 바뀐 ‘더 뉴 카니발’ 하이리무진을 기본으로 제작되는 가운데 새로운 노블클라쎄 그릴 디자인을 적용하고 신규 투톤 컬러 3종을 추가하고 시트 디자인과 컬러도 변경하며 이전 모델과는 또 다른 차별점을 높였다.

이번 2024년형 노블크랄쎄 L9은 외관부터 지난 모델과 큰 차이점을 두는 가운데 노블클라쎄의 상징과도 같은 시그니처 그릴의 디자인이 새롭게 바뀌어 선보일 계획이다. 기존의 디자인보다 더 고급스럽고 웅장한 디자인으로 진화해 프리미엄 리무진의 품격을 더한 것은 물론이고 외장 도장 옵션도 추가해 그린, 브라운, 그레이 색상을 추가해 폭넓은 선택지를 제공한다.

차량의 실내공간도 시트와 색상의 변화를 통해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프리미엄 리무진의 핵심이라고 할 수 있는 시트 디자인의 변화가 가장 눈에 띈다. 디자인 변경을 통해 더 안락하고 편안해진 시트는 고객에게 최적의 승차감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한 노블클라쎄의 고민이 엿보이는 부분으로, 이 외에도 시트 컬러를 변경해 실내공간의 아름다움과 품위를 더했다.

노블클라쎄 관계자는 “노블클라쎄는 주행의 안정성은 물론이고 이동 간에 최상의 편리성 등을 제공하며 프리미엄 리무진 시장에서 독보적인 입지를 확고히 해왔다.”며 “이번 2024년형 노블클라쎄 L9의 사전 예약을 통해 누구보다도 가장 빠르게 최고급 프리미엄 노블클라쎄는 L9을 만나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더 뉴 카니발’의 하이리무진을 베이스로 제작된 2024년형 노블클라쎄 L9 2024년 1월에 선보일 계획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