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막 네베라, 후진 최고속도 275km/h로 기네스 세계 기록 달성

203

부가티 리막(Bugatti Rimac)의 전기 하이퍼카 네베라(Nevera)가 세계에서 가장 빠른 역방향 주행 자동차가 됐다.

7일(현지시간) 외신은 리박 네베라가 독일 자동차 테스트 시설에서 후진 시속 275.74km를 주행하면서 가장 빠른 후진 속도 자동차로 기네스 세계 기록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많은 자동차들은 후진 속도가 전자적으로 제한되어 있는데, 그 이유는 고속 후진 주행 시 차량 움직임이 매우 불안정해질 수 있기 때문이다. 반면 속도 제한 장치가 없는 자동차도 후진 기어의 비율에 제한을 받기 때문에 후진을 빨리 할 수는 없다. 리막 네베라는 하나의 고정 기어비를 가진 전기차이기 때문에 이론적으로 어느 방향으로든 빠르게 주행할 수 있다.

마테 리막(Mate Rimac) 최고경영자(CEO)는 “네베라 개발 중 세계에서 가장 빠른 후진 주행 자동차가 될 것 같다고 생각이 들었지만, 실제로 그렇게 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공기역학, 냉각 및 안정성은 결국 후진 속도에 맞게 설계되지 않았지만 우리는 이것을 시도해 보는 것이 얼마나 재미있을지에 대해 이야기했다”며 “이미 우리는 시뮬레이션으로 후진 시속 241km를 넘는 속도를 달성할 수 있다는 것을 보였다”고 말했다.

리막의 테스트 드라이버인 고란 드른닥Goran Drndak)은 “운전하는 데 익숙해지기까지 시간이 좀 걸렸지만 순조롭게 통과했다”고 말했다.

한편, 네베라는 지난 5월 0-400-0 km/h와 가속도 등 23개의 기록을 달성한 바 있다. 제로백 기록은 1.8초이며 0-200km/h 4.42초, 0-300km/h 9.22초, 0-400km/h 21.31초, 0-100-0 km/h 3.99초 등이다.

-MOTORDAILY-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