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 냈는데 왜 이래?” 신형 ‘이 차’ 오너, 인수 받으려다 당황. 이유는?

103

지난 10월 제네시스가 신형 GV80의 판매를 시작했다. 이때 GV80은 지난 2020년 출시된 1세대 모델을 기반으로 한 부분변경 모델이다. 무엇보다 처음 이뤄지는 부분변경 모델인 만큼, 이 차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은 어느 때보다 높았다.
 
그런데 두 달이 채 안 된 시점, 신형 GV80에 때아닌 이슈가 터졌다. 그 대상은 2열에 들어가는 옵션인 ‘이것’ 때문인데, 이런 일이 프리미엄 브랜드라는 곳에서 발생해 놀랍다. 대체 무슨 일이 일어난 걸까? 함께 살펴보자.
                 

GV80 센터 콘솔 참고 이미지_언급되는 이슈와 관련 없음
GV80 센터 콘솔 참고 이미지_언급되는 이슈와 관련 없음

논란의 중심이 된 건 다름 아닌 2열 ‘센터콘솔’이었다. 공식 자료에 따르면 이는 6인승 모델 선택 시 2열 독립 시트, 무선 충전 시스템과 함께 더해지는 옵션이다. 편의와 고급스러움을 모두 제공하기 때문에 옵션 선택에 영향을 미치는 중요한 부분으로 알려져 있다. 

다시 돌아와서, 논란은 한 GV80 동호회에 글이 올라오면서 시작됐다. 당시 올라온 글에 따르면 본인을 차주라고 밝힌 A 씨는 공식 홈페이지의 카탈로그에서 콘솔 컨트롤러가 있는 것을 확인한 후 계약을 신청했다. 그런데 차량을 받고 보니 있어야 될 건 없고 텅빈 수납 공간만 차지하고 있었다고 한다. 당연한 게 없는 상황, 이에 A씨는 인수를 거부하고 곧장 고객센터로 문의를 했다고 했다.  
                     

GV80 센터 콘솔 참고 이미지_언급되는 이슈와 관련 없음
GV80 센터 콘솔 참고 이미지_언급되는 이슈와 관련 없음

그런데 고객 센터는 예상 밖 답변을 해서 A 씨를 혼란스럽게 만들었다.  

고객센터 측은 문자 메시지를 통해 수납함이 있는 건 엔터테인먼트 옵션이 추가되지 않은 차량일 경우 그럴 수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옵션을 추가해야 장착이 이뤄진다고 덧붙였다. 
                           

GV80 센터 콘솔 참고 이미지_언급되는 이슈와 관련 없음
GV80 센터 콘솔 참고 이미지_언급되는 이슈와 관련 없음

무언가 이상함을 느낀 A 씨, 이에 이번엔 전화로 문의를 했다고 한다. 이게 웬일? 이번에는 또 다른 답변이 나와 혼란은 더욱 가중됐다. 응대를 한 센터 측은 페이스리프트 모델부터는 2열 엔터테인먼트 옵션을 추가해도 컨트롤러가 없는 게 정상이라는 답변을 해왔다고 한다. 
 
이 말인즉 이번 부분변경 모델부터는 2열 엔터테인먼트 옵션을 추가해도 컨트롤러가 없는 게 정상이라는 것이다. 답답함은 쌓이고 당장에 뭘 할 수가 없는 상황, 이슈와 관련해 이후 센터 측은 별도의 리모컨과 스트리밍 서비스 5년 무료 혜택을 제공한다고 했다.
                       

한편 A 씨의 이슈 이후. 제네시스 공식 홈페이지 속 GV80 사진은 현재 수정이 된 상태다. 2열 컨트롤러 없는 모습이다. 추가로 논란이 되는 건 이 과정에서 보인 제네시스 측 반응이다. 이들은 A 씨 한 사람에게 생긴 이슈라 생각했겠지만, 이미 적잖은 사람들에게 알려진 상황이다. 그런데도 최근까지 공식 입장은 발견되지 않은 상태다.
                        

GV80 참고 이미지_언급되는 이슈와 관련 없음GV80은 2020년 1월 출시 이후 올해 9월까지 국내에서만 총 10만1614대가 팔렸다. 제네시스 SUV 모델 중 가장 많은 신차 등록 대수를 기록했다. 이러한 실적은 지난달 글로벌 누적 판매 100만대 기록을 세우는 데 적잖은 역할을 했다는 평가를 받기도 했다. 
 
구매한 사람이 10만 명 대면, 이 차를 살펴보고 고려한 사람은 몇 배가 되기 때문에 이 차를 아는 사람도 꽤 된다는  것으로도 해석될 수 있다. 추후 제네시스 측의 공식 입장도 나와봐야 알겠지만, 우선에는 당사자 A 씨 뿐만 아니라 다른 소비자 입장에서도 이번 상황이 아쉬울 수 밖에 없다. 과연 제네시스는 이러한 아쉬움을 달랠만한 입장 발표를 하게 될까? 귀추가 주목된다.  

<제목>
글 / 다키포스“돈 냈는데 왜 이래?” 신형 ‘이 차’ 오너, 인수 받으려다 당황. 이유는?트
ⓒ DAKI POST,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콘텐츠 관련 문의 : dk_contact@fastlabs.co.kr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