멕시코 문화에서 영감을 얻은 디올의 신작, ‘DIOR WEST 부츠’ 선보여

105
/사진=디올
/사진=디올

프랑스의 럭셔리 패션하우스 디올이 멕시코 문화에서 영감을 받은 새로운 액세서리, ‘DIOR WEST 부츠’를 선보였다.

디올 웨스트 부츠는 디올의 2024 크루즈 라인에서 영감을 받아 디자인되었다. 이 부츠는 멕시코 문화를 연상시키는 실루엣으로 제작되어, 우아함과 대담함이 공존하는 매력을 발산한다. 고급 가죽에 섬세한 엠보싱 기법으로 완성된 Butterfly 모티브가 특징적이며, 블랙과 브라운 컬러의 대비가 독특함을 더한다.

/사진=디올
/사진=디올

‘Christian Dior Paris’의 골드 레터링 시그니처가 더해진 이 제품은 수작업으로 색을 입힌 마감 기법을 통해 디올 하우스만의 장인정신을 강조한다. 디올의 창립자 무슈 디올이 중시했던 디테일의 미학을 담아낸 이 부츠는 하이엔드 버전으로도 출시되어, 진주 장식으로 더욱 고급스러움을 뽐낸다.

이 부츠는 디올 하우스의 전통과 현대적 감각을 절묘하게 결합한 제품으로, 패션 애호가들 사이에서 큰 관심을 모을 것으로 기대된다.

/사진=디올
/사진=디올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