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니스 코트 위의 럭셔리, 구찌와 헤드의 스페셜 에디션 더플 백

69
/사진=구찌(Gucci)
/사진=구찌(Gucci)

구찌(Gucci)가 이탈리아의 테니스 선수 야닉 시너(Jannik Sinner)를 위해 특별 제작된 구찌 커스텀 더플 백을 롤랑 가로스(Roland Garros)에서 공개했다. 

이번 제품은 스포츠 장비 전문 브랜드 헤드(Head)와의 협업을 통해 제작되었으며, 고성능 스포츠 기능성과 구찌의 장인 정신이 결합된 결과물이다.

2024 프랑스 오픈 테니스 대회 기간 동안 선보인 이 더플 백은 야닉 시너가 작년 윔블던 챔피언십에서 처음 사용한 이후 계속해서 그의 공식 경기 장비로 자리잡았다. 구찌와 헤드는 이 협업을 통해 스포츠와 럭셔리 패션의 경계를 허물며 새로운 디자인 언어를 제안하고 있다.

구찌가 이번에 선보인 커스텀 더플 백은 고급스러운 올-화이트 레더 소재로 제작되었으며, 구찌의 상징인 그린-레드-그린 스트라이프가 강조되어 있다. 이 디자인은 1970년대 후반 구찌가 테니스와 관련된 액세서리와 의류를 처음 선보였을 때의 클래식한 라인을 반영한 것이다. 더플 백의 측면에는 구찌와 헤드의 로고가 함께 새겨져 있어 브랜드의 아이덴티티를 강조한다.

이 제품은 야닉 시너가 올 시즌 참가하는 여러 토너먼트에서도 함께할 예정이며, 테니스와 패션을 사랑하는 이들에게 새로운 스타일을 제시할 것으로 기대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