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니 타투 프린터 ‘임프린투’ 아시아 최대 아트 페스티벌 참가

450
임프린투/사진제공=LG생활건강
임프린투/사진제공=LG생활건강

LG생활건강 (463,500원 ▲4,500 +0.98%)이 미니 타투 프린터 ‘임프린투'(IMPRINTU)를 오는 16일까지 열리는 ‘어반브레이크 2023’에 선보인다. 어반브레이크 2023은 새로운 예술과 기술을 지향하는 전 세계 사람이 모이는 아시아 최대 규모의 어반&스트리트 아트 페어다.

임프린투는 고객이 모바일 앱에서 타투 도안을 선택하고 이를 신체에 그대로 구현하는 포터블(portable) 프린터다. 잉크는 LG생활건강 색조연구소가 자체 개발한 피부 화장용 ‘비건 잉크’를 적용해 피부에 무해하다. 타투는 약 24시간 지속되는데 바디 클렌저로 씻으면 지워진다.

서울 코엑스 B홀에 위치한 임프린투 부스를 방문하면 누구나 기기를 활용해 타투 체험과 에코백 꾸미기를 해볼 수 있다. 또 방탄소년단(BTS) 멤버 정국의 타투를 작업한 ‘폴릭’을 비롯해 유명 타투이스트 6명이 ‘타투이스트 존’에 상주하면서 임프린투로 자신들이 고안한 도안을 방문객들에게 새겨준다. 원할 경우 임프린투 기기를 바로 구매할 수도 있다.

LG생활건강 관계자는 “매일 새롭고, 매일 다르게 나를 연출할 수 있는 패션&뷰티 리추얼 브랜드인 임프린투와 어반브레이크 2023의 콘셉트가 부합해서 참여하게 됐다”며 “임프린투를 통해 즐거운 경험을 가져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