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올, ‘Lady Dior Celebration’ 전시회 서울서 열어

332
/사진제공=디올(DIOR)
/사진제공=디올(DIOR)

프랑스 럭셔리 패션하우스 디올(DIOR)이 9월 2일부터 서울 성수동 컨셉 스토어에서 ‘Lady Dior Celebration’ 전시회를 선보인다.

이번 전시회는 현대 아트 페어인 프리즈(Frieze)를 기념하며, 디올과 한국의 견고한 인연과 끊임없이 재창조되는 시대를 초월한 브랜드의 아이콘 Lady Dior의 특별한 역사가 깃들어 있는 뛰어난 장인 정신을 조명한다.

Lady Dior은 Lady Dior As Seen By 와 Dior Lady Art 프로젝트를 통해 전 세계 디자이너들의 대담한 시각으로 매 시즌 새롭게 재해석된다.

이번 전시에서는 상징적인 한국 아티스트 24인, 박선기, 최정화, 지지수, 김홍석, 하종현, 김희원, 오세정, 이지아, 권죽희, 이정진, 홍정표, 이광호, 천경우, 이불, 이헌정, 이건용, 김민정, 오유경, 황란, 수 써니 박, 강서경, 박원민, 윤예섬, 제이디 차가 재해석한 42점의 작품들과 글로벌 아티스트의 작품들도 함께 전시될 예정이다.

내재된 완벽함과 본질을 서정적으로 승화시킨 작품들과 무한한 잠재력으로 가득한 디올의 ‘Lady Dior Celebration’ 전시회는 9월 2일부터 서울 성수동에 위치한 디올 성수 컨셉 스토어에서 확인 가능하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