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이나, 새로운 컬러 라인 ‘더 그린 시크(The Green Chic)’ 선봬

345
/사진=모이나(Moynat)
/사진=모이나(Moynat)

프랑스 백 & 트렁크 브랜드 모이나(Moynat)가 아이코닉한 캔버스 1920의 새로운 컬러 라인 ‘더 그린 시크(The Green Chic)’를 선보인다.

이 리미티드 에디션은 메종의 아트 데코 전통과 고급스러운 기술의 결합으로 탄생했다. 

1920년대에 앙리라팽(Henri Rapin)이 모이나를 위해 디자인한 브랜드의 ‘M’ 로고가 현대적인 감각으로 재해석되어 실버와 그린 컬러의 모노그램으로 캔버스에 프린트되었다.

/사진=모이나(Moynat)
/사진=모이나(Moynat)

이 캔버스에는 실크스크린 방식을 사용하여 메탈릭한 실버 컬러의 모이나 M 로고가 섬세하게 그려져 있어, 입체적인 3D 효과를 연출한다. 

오! 토트 리본 백은 GM, MM, PM 세 가지 사이즈로 제공되며, 오! 파우치 토트 PM과 오! 파우치 코스메틱과 같은 스몰 레더 악세사리들도 함께 출시된다.

이 컬렉션에는 또한 경쾌한 그린 컬러와 가벼운 캔버스 소재를 사용한 패스포트 홀더, 오! 월렛 6CC, 5CC 카드홀더 등의 다양한 액세서리들도 포함되어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