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 부동산투자사 DS파트너스, 베트남 호찌민에 골프장 개발 추진

145

[더구루=홍성환 기자] 한국계 부동산 투자회사 DS파트너스(DS Partners)가 베트남 호찌민시에 국제 표준 기준 골프장 개발을 추진한다. 베트남을 찾는 외국인 관광객이 빠르게 늘어나면서 골프 여행 수요도 함께 급증하고 있는 상황이다.

26일 베트남 호찌민시 및 현지 언론 등에 따르면 DS파트너스는 호찌민시 인민위원회에 혹몬현 인근 폐쇄된 쓰레기 매집지 부지에 골프장을 개발하겠다는 내용의 공개서한을 보냈다.

DS파트너스는 서한에서 “호찌민시의 적극적인 지원을 바탕으로 타당성 조사를 수행할 결과, 쓰레기 매집지 부지에 골프장을 건설하는 것이 투자 잠재력이 있고 충분히 실행 가능한 프로젝트라는 것을 확인했다”고 전했다.

DS파트너스가 제안한 이 사업은 호찌민시 도심에서 약 20㎞ 떨어진 전체면적 90만㎡ 규모 쓰레기 매립지 부지에 18홀 규모 골프장을 건설하는 것이다. 해당 쓰레기 매집지는 지난 2002년 폐쇄됐다. 당국 규정에 따라 폐쇄 후 일정 기한이 지나 개발이 가능해졌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종식 이후 베트남 관광산업이 빠른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베트남 관광총국에 따르면 올해 1~11월 베트남을 찾은 외국인 관광객은 1120만명으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280% 급증했다.

국가별로 보면 한국이 320만명(28.5%)으로 1위였다. 이어 △중국(150만명·13.4%) △대만(75만8000명·6.8%) △미국(65만8000명·5.9%) △일본(52만7000명·4.7%) 순이다.

DS파트너스는 2019년 베트남에 설립한 한국계 부동산 투자회사다. 지난 2022년 베트남 캄란항 물류 시스템 개발과 관련해 현지 당국과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베트남 사업에서 사회 기회를 적극적으로 엿보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