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투자증권, 베트남 대규모 프로모션 진행…고객층 확대

124

[더구루=정등용 기자] 신한투자증권이 베트남에서 대규모 프로모션 행사를 진행한다. 고객 기반을 확대하기 위한 차원에서다. 

10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신한투자증권 베트남 법인 신한베트남증권은 ‘황금설, 손맞이 인센티브’ 프로그램을 출시했다.

이 프로그램은 거래수수료 100% 면제 등 매력적인 인센티브를 제공한다. 또한 연 금리 8.8%의 예금 상품을 계좌당 최대 100억 동(약 5억4000만원) 한도로 가입 가능하며 대출 한도는 최대 3000억 동(약 160억원)까지 지원된다.

프로그램은 오는 4월 30일까지 진행되며 계좌 개설일로부터 6개월 이내에 무료 거래가 가능하다. 이미 신한베트남증권 계좌가 있는 고객의 경우 2월부터 6개월 동안 거래 수수료를 우대해준다.

신한베트남증권은 프리미엄 고객 프로그램도 시행하고 있다. 최근 3개월 기준 △순자산 20억 동(약 1억원) △예금 잔액 10억 동(약 5000만원) △총 거래액 50억 동(약 2억5000만원) 중 한 가지 조건을 충족할 경우 평생 동안 무료 거래 서비스를 지원한다. 마진대출 이자에 대해서는 조건을 충족하는 투자자에게 최대 1%까지 감면해준다.

이와 함께 신한베트남증권은 비즈니스 개발 협업을 위한 SSV 비즈 파트너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조건을 충족하는 개인 또는 조직이 신한베트남증권 등록 및 승인을 받아 계약을 체결하고 계좌를 개선하는 프로그램이다. 고객은 수수료 수익의 최대 40%를 받을 수 있다.

신한투자증권은 지난 2015년 현지 중소형 증권사인 남안증권을 인수해 이듬해 현지법인을 설립하며 베트남에 진출했다. 현재는 브로커리지를 비롯해 구조화금융, 인수합병(M&A) 등 기업금융을 영위하고 있다. 향후 디지털 기반으로 브로커리지 역량을 증대해 수익을 강화하는 한편 그룹사간 시너지를 통해 딜 소싱 역량을 개선한다는 계획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