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공급처’ 加 퀘벡 NAL 광산서 리튬 매장지 추가 발견

35

[더구루=정등용 기자] LG화학의 리튬 공급처인 캐나다 퀘백 NAL 광산에서 추가 리튬 매장지가 발견됐다. 새로운 리튬 공급처로 발전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북미 리튬 생산업체인 사요나 마이닝(Sayona Mining)은 13일 캐나다 퀘백에 위치한 NAL 광산에서 새로운 리튬 광맥을 발견했다고 발표했다.

사요나 마이닝의 초기 평가에 따르면 MRE 광구 외곽에 고급 리튬 광맥이 존재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사요나 마이닝은 이번 추가 리튬 매장지가 NAL 광산의 자원 포트폴리오에 상당한 도움이 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NAL 광산의 수명 연장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제임스 브라운 사요나 마이닝 임시 최고경영자(CEO)는 “중요한 분석 결과를 바탕으로 광물 자원을 업데이트 하기 위한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며 “앞으로 추가 시추를 통해 NAL 광산에서 광물 자원을 계속 테스트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NAL 광산은 북미 지역에서 유일하게 상업 생산이 가능한 리튬 광산이다. 퀘벡 아비티비-테미스카밍구 지역의 라콘 마을 근처에 위치한 1493ha(헥타르) 규모의 42개 광구로 구성돼 있으며 근처에 인접한 발레 리튬 광구 지분 25%도 보유하고 있다.

NAL 광산은 피드몬트 리튬과 사요나 마이닝이 25대 75로 세운 합작사 ‘사요나 퀘벡’이 소유하고 있다. 지난해 3월 스포두멘 정광 생산이 재개됐으며 같은해 하반기엔 LG화학에 리튬정광 5만6500t(톤)을 공급했다.

LG화학은 앞서 7500만 달러(약 960억원)를 들여 피드몬트 리튬의 지분 6%를 취득했다. 이 과정에서 총 20만t 규모의 리튬 정광 구매 계약도 체결했다. 그 결과 NAL 광산에서 생산되는 리튬정광을 연간 5만톤t씩 4년간 공급받기로 합의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