까다로운 英도 인정했다…대한항공, 5성 항공사 연속 선정

233
/사진제공=대한항공
/사진제공=대한항공

대한항공이 세계적으로 권위를 인정받은 항공사 컨설팅 및 평가 업체 영국 스카이트랙스의 ‘스카이트랙스 에어라인 레이팅’에서 2020년(코로나19로 작년·재작년 평가 미실시)에 이어 올해도 최고등급인 ‘5성 항공사’로 선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스카이트랙스는 1989년도 설립된 영국 런던 소재 항공 컨설팅 및 평가 기관으로, 매년 전세계 항공사들의 서비스 수준을 평가해 가장 낮은 ‘1성’부터 세계 최고의 서비스 수준을 의미하는 ‘5성’까지 등급을 부여한다.

이번 인증은 스카이트랙스의 전문 심사위원이 대한항공 항공편에 ‘미스터리 쇼퍼’ 형식으로 직접 탑승해 약 2주간 탑승수속, 라운지, 환승절차 등 공항내 서비스부터 기내식, 기내용품, 객실서비스 등 기내 서비스까지의 항목을 종합적으로 평가하는 방식으로 이뤄졌다.

대한항공의 ‘5성’ 획득은 기내식·와인 및 주문형오디오비디오(AVOD)서비스 업그레이드, 지속적인 차세대 항공기 도입을 통한 기단 현대화, 고객 서비스 강화 등 항공 서비스 전 부문에서 높은 평가를 받은 덕분이다.

대한항공은 지난 3월부터 제철 식재료를 활용해 만든 ‘한국식 채식 메뉴’를 개발해 제공하고 있으며, 이와 함께 세계적으로 유명한 소믈리에 마크 알머트가 직접 선정한 신규 와인 52종을 선보였다. 지난 1월부터는 한국 출발편 국제선 프레스티지 클래스 승객들을 대상으로 ‘기내식 사전 주문 서비스’를 도입했다.

대한항공이 국내 항공사 최초로 도입한 A321neo 기종 프레스티지 좌석은 소형기인데도 180도 완전 평면으로 펼쳐지는 침대형 좌석이 있다. 300여편의 영화 뿐 아니라 세계적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K-콘텐츠를 AVOD에 지속적으로 업로드하고 있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앞으로도 고객의 다양한 니즈를 파악해 서비스의 품격을 높이는 한편 현장 중심 경영을 바탕으로 고객 가치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노력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