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영주 하나금융 회장, 마약 근절 캠페인 ‘노 엑시트(NO EXIT)’ 동참

361
7월 28일 하나금융그룹 명동사옥.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회장이 마약중독의 위험성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시켜 마약 범죄를 예방하자는 「노 엑시트(NO EXIT)」 캠페인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하나금융그룹
7월 28일 하나금융그룹 명동사옥.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회장이 마약중독의 위험성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시켜 마약 범죄를 예방하자는 「노 엑시트(NO EXIT)」 캠페인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하나금융그룹

하나금융그룹은 마약중독의 위험성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시켜 마약 범죄를 예방하자는 취지의 캠페인인 ‘노 엑시트(NO EXIT)’에 함영주 하나금융 회장이 동참했다고 30일 밝혔다.

노 엑시트(NO EXIT)는 경찰청과 한국마약퇴치운동본부가 지난 4월부터 추진 중인 마약 근절 범국민운동의 일환이다. 최근 마약 관련 사건들이 사회적 이슈로 부각되고 있는 가운데 마약 투약 및 중독에 대한 심각성을 알리고 국민의 관심을 확산시켜 마약을 근절하자는 SNS 릴레이 캠페인이다.

함 회장은 지난 6월 김태오 DGB금융그룹 회장의 지명을 받은 후, ‘출구없는 미로, NO EXIT 마약, 절대로 시작하지 마세요!’ 라는 메시지를 담아 하나금융그룹 공식 SNS를 통해 적극 홍보했다. 함 회장은 다음 릴레이 참여자로 최현만 미래에셋증권 회장을 추천했다.

함 회장은 “최근 사회적으로 마약이 심각한 문제로 대두된 만큼 마약 근절을 위해 전 국민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가 필요하다”며 “하나금융은 이번 캠페인을 통해 대한민국이 마약 없는 깨끗한 사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하나금융은 우리 사회의 주요 아젠다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지역 사회와의 상생에 앞장서고 있다. 저출산 문제 극복을 위해 ‘100호 어린이집 건립 프로젝트’, 영유아 전용 휴게실 및 임산부 수유실인 ‘하나 맘케어 센터’ 오픈, 예비신혼부부를 위한 ‘하나 그랜드 홀’ 무료 대관 등을 추진하고 있다.

또 지난 2일 에너지 절약에 적극 동참하기 위해 직원들과 간편한 옷차림으로 진행한 ‘쿨코리아 챌린지’ 캠페인, 환경 문제에 대한 관심 제고를 위해 ‘선블러 캠페인’, ‘하나 그린워킹 챌린지’, 의류 기부 캠페인 등의 진정성 있는 ESG활동도 전개함으로써 금융의 사회적 책임을 적극 실천하고 있다.

+1
1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