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세대+고려대’ 장학생 합격했다는 유명 방송인 역대급 엘리트 딸

145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김경화가 딸의 명문대 합격 소식을 전했다.

김경화와 그의 딸 / 김경화 인스타그램

김경화는 지난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딸과 함께 각 캠퍼스에서 찍은 사진과 함께 2024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마친 뒤에도 시험 준비를 해 연세대학교와 고려대학교 장학생으로 합격한 것을 전했다.

김경화는 딸의 수능이 끝나기를 기다리던 중 서울대학교 불합격 소식을 알게 됐다며 “차 안에서 불합격 소식을 전하자 먹을 걸 손에 쥐고 멍하게 밖만 바라보는데 따뜻한 국물 한 그릇 먹이지도 못하고 학원에 보냈다”라고 말했다.

이어 “새벽부터 시험 보느라 기진맥진 일텐데 밤 10시 넘어서까지 아무것도 못 먹고 다시 며칠 후에 있을 연대 전형 준비하고. 그렇게 수능 날을 보냈다. 남들은 큰 시험 하나 끝냈다고 축하한다는데 저희는 기뻐하고 말 것도 없이 다시 달리는 수밖에 없었다”라며 “전형 하나 보고 다음 전형, 또 끝나면 다음 전형 그렇게 서울대를 제외한 연대 3개, 고대 2개의 전형을 모두 마쳤다”라고 회상했다.

김경화 첫째 딸 대학 합격 내역 / 김경화 인스타그램

그러면서 “감사하게도 딸은 연대 1년 장학생, 고대 4년 장학생으로 최초합을 했다. 오늘은 수학여행 가서도 혹독한 잔소리와 응원을 이겨낸 둘째의 특목고 합격 소식까지. 이젠 마음 놓고 한 번 시원하게 울어본다”라며 털어놨다.

1977년 태어난 김경화는 연세대학교에서 학사와 석사를 수료하고 2000년 MBC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해 2015년 퇴사 후 프리랜서로 전향했다. 현재는 방송인으로 활동 중이다. 2002년 배우자와 결혼해 2005년에는 첫째를, 2008년에는 둘째를 얻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