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만 영화 터트린 황정민, 그런데 성탄절 날 ‘치욕적인’ 일 터졌다

265

잘 나가는 배우 황정민의 뜻밖의 불명예를 안게 됐다.

25일 스포츠경향은 ‘제7회 산딸기영화제’ 설문조사 결과를 공개했다.

산딸기영화제란 미국의 ‘골든 라즈베리 어워즈'(최악의 영화를 뽑는 설문조사)를 본딴 한국의 이벤트다.

국내 유수 매체 영화 담당기자 55명이 참여한다.

이들은 지난해 12월부터 지난 11월 30일까지 국내 개봉된 상업영화를 대상으로 투표한다.

최악의 작품, 최악의 연기 등 부문은 다양하다.

스포츠경향은 이중에서 최악의 매너 부분 수상자가 누군지 밝혔다.

천만 영화의 주인공이 된 황정민 / 영화 ‘서울의 봄’

1위는 바로 황정민이었다. 그는 무려 18표나 얻었다. 이유는 5년째 계속된 무조건적인 인터뷰 패싱이다.

보도에 따르면 황정민은 2018년 ‘공작’에서 마지막으로 인터뷰장에 나타난 이후 5년간 4편의 영화를 선보였으나 인터뷰는 전혀 응하지 않았다.

투표 참가자들은 “인터뷰는 고사하고, 영화 홍보한다고 유튜브엔 나가더라”라고 꼬집었다.

실제로 황정민은 영화 ‘서울의 봄’ 개봉 후 배우 정우성과 신동엽 유튜브 채널에 출연했다.

정태원 감독이 5일 서울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가문의 영광: 리턴즈’ 제작보고회에서 인사를 하고 있다. ‘가문의 영광: 리턴즈’는 잘나가는 스타 작가 ‘대서’(윤현민 분)와 가문의 막내딸 ‘진경’(유라 분)을 결혼시키기 위해, 온갖 음모를 꾸미는 장씨 가문의 사생결단 결혼성사 대작전을 그린 작품이다. / 뉴스1

2위는 정태원 감독 겸 태원엔터테인먼트 대표다.

정 감독은 ‘가문의 영광: 리턴즈’ 홍보 인터뷰 당시 언론의 처참한 평가를 받아 “총살당한 기분”이었다고 말했는데, 원래 그런 평을 받을 것 같아서 언론시사회를 하지 말자고 했다는 후문이다.

배우 이동휘가 24일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 호텔에서 열린 ‘제18회 유방암 인식 향상 캠페인 자선 행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뉴스1

이어 배우 이동휘와 송중기가 12표를 얻어 공동 3위였다.

이동휘는 지난 2월 멜로 영화 ‘어쩌면 우린 헤어졌는지 모른다’ 개봉 홍보 인터뷰에서 오랜 연인 정호연에 관한 질문에 일체 대답하지 않고 입을 꾹 닫은 채 분위기를 싸늘하게 만들었다고 한다.

동료에 관한 예민한 내용의 이야기를 한 뒤 기사화하지 말라고 부탁했으면서 이후 한 라디오 방송에선 자신이 직접 언급했다.

배우 송중기가 7일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전당 BIFFXGENESIS 야외무대에서 열린 제28회 부산국제영화제 영화 ‘화란’ 오픈토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 뉴스1

송중기는 지난 10월 ‘화란’ 개봉 관련 인터뷰에서 영화 담당 기자들을 향해 시종일관 “소설 쓰는 것 아니냐”라는 말로 빈정거렸다는 게 보도 내용이다.

투표 참가자들은 “기자랑 싸우러 오셨어요?” “‘제가 대답 안 하면 또 소설 쓰실 수도 있으니까’란 말로 묘하게 화풀이하는 느낌” “기사 쓰러온 기자들 앞에서 소설 쓴다니? 카메라 앞에서만 착한 척 하지 말고 기본적인 인성부터 갖추시길” “그렇게 인터뷰하면 진짜 경력단절 되는 수가 있습니다” “노 개런티, 노 매너” “출산 경력 단절 논란은 중국 매체와 인터뷰에서 나온 논란인데, 왜 한국 기자들 앞에서 불편한 내색을 보였는지 모르겠다” 등 비판을 쏟아냈다.

배우 박서준이 19일 서울 용산구 레이어20 스튜디오에서 열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경성크리처'(감독 정동윤) 제작발표회에서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경성 크리처’는 시대의 어둠이 가장 짙었던 1945년 봄, 생존이 전부였던 두 청춘이 탐욕 위에 탄생한 괴물과 맞서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 뉴스1

배우 박서준과 이선균은 7표를 얻어 6위였다.

박서준에 대해선 “날이 갈수록 감당하기 힘들어지는 우주 대스타의 애티튜드” “친절한 태도는 나영석 PD 한정. 꾸준히 인성 논란이 올라오는 건 다 이유가 있는 법. 아니 땐 굴뚝에 연기 날까. 팬들이 주는 머리띠도 헤어스프레이 탓을 하는 그의 인간성에 진저리” “수스와 열애설 직후라 민감하다지만 ‘콘크리트 유토피아’ 때의 퉁명스럽고 불친절한 인터뷰 태도에 실망했음, 프로의식 부족” 등의 이유가 붙었다.

마약 투약 혐의를 받고 있는 배우 이선균 씨가 23일 오전 인천 남동구 인천논현경찰서로 3차 소환조사를 받기 위해 도착해 이동하고 있다. 경찰은 이 씨의 마약 투약 혐의 외에도 이 씨가 고소한 공갈 사건에 대해서도 조사를 이어갈 예정이다. 한편 이 씨 등에게 마약을 제공하고 투약한 혐의를 받는 서울 강남의 성형외과 의사는 지난 20일 구속됐다. / 뉴스1

이선균을 두고는 “‘킬링 로맨스’와 ‘잠’ 인터뷰 때 사랑하는 가족에 관한 이야기를 많이 했지만 정작 실제 삶에서는 그 가족을 위하는 일은 하나도 하지 않았다” 등의 평가가 나왔다.

+1
0
+1
0
+1
2
+1
0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