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디서 본 듯한 프로그램 그만” 김구라, 소신 발언 (+수상)

117

김구라가 ‘2023 MBC 방송연예대상’ 무대에서 사이다 발언을 전했다.

김구라 / MBC ‘2023 MBC 방송연예대상’

지난 29일 오후 8시 30분 서울시 마포구 상암동 MBC 공개홀에서 열린 ‘2023 MBC 방송연예대상’에서 김구라는 ‘라디오스타’를 16년간, ‘복면가왕’을 8년간 이끌어 프로듀서 특별상을 수상했다.

무대에 오른 김구라는 “MBC PD들이 고집도 강하고 주관도 강하다”라며 “개성이 뚜렷하다. 그런 성향 때문에 예능계의 한 획을 긋는 프로그램이 많이 나왔다”고 말했다.

그는 “요즘 PD들이 힘들다. 새 프로그램을 론칭하는 게 쉽지 않은 상황”이라며 PD들의 입장에 공감했다.

수상 소감 전하는 김구라 / 이하 MBC ‘2023 MBC 방송연예대상’

“PD들이 준 상을 받는 사람으로서 나름의 한 마디를 드리고 싶다”던 김구라는 “어디서 본 듯한 프로그램이 론칭되는 경우가 종종 있다”고 쓴소리를 냈다.

김구라는 “이왕 망하더라도 남들이 안 하는 거 하다가 망하는 게 그래도 낫지 않겠냐. 물론 잘되면 좋지만”이라며 “그런 기회가 새해에는 MBC PD들에게 많이 주어졌으면 한다”고 소신 발언했다.

김구라의 수상 소감을 들은 누리꾼들은 “사이다”, “요즘 볼 게 없다”, “다 거기서 거기”, “정말 더 노력해야한다” 등 그의 소신 발언을 지지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