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계+인’ 2부 개봉 12일 만에 100만 관객 돌파

110

영화 ‘외계+인’ 2부가 개봉 12일 만에 1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화진흥위원회와 CJ ENM에 따르면, ‘외계+인 2부’는 12일 오전 누적 관객수 100만 명을 넘겼다.

‘외계+인’ 2부는 치열한 신검 쟁탈전 속 숨겨진 비밀이 밝혀지는 가운데 미래로 돌아가 모두를 구하려는 인간과 도사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영화 ‘외계+인’ 2부 / CJ ENM

김우빈·김태리·류준열·염정아·조우진·김의성·이하늬 등이 출연했고, 2부에선 1부에 등장하지 않은 진선규도 합류했다.

개봉 직후부터 11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순위상으로는 순항 중이지만, 관객을 동원하는 힘은 떨어지는 모양새다.

개봉 이후 첫 주말(12∼14일) 관객 수는 48만여 명에 그쳤고, 이번 주말은 더 적을 것으로 보인다. 오는 24일 박영주 감독의 ‘시민덕희’가 개봉하면 ‘외계+인’ 2부의 관객은 더 줄어들 전망이다.

이날 오전 기준으로 예매율은 ‘외계+인’ 2부가 18.8%로 1위를 달리고 있고, ‘시민덕희'(14.5%)가 그 뒤를 쫓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