깻잎머리가 낯설고 신기했다는 뉴진스 민지

290

뉴진스 민지

깻잎머리가 낯설다는 04년생 ‘뉴진스’ 민지

S.E.S. 출신의 배우 유진과 한가인에 이어 새로운 ‘한국의 올리비아 핫세’라고 불리는 ‘뉴진스’의 민지.

크고 맑은 눈망울과 오똑한 코, 날렵한 턱선까지 어느 하나 빠지는 것 없는 미모를 자랑하는데요. 2022년 9월 샤넬 뷰티 행사장에 선보인 깻잎머리 헤어스타일을 찰떡같이 소화해 크게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

MZ세대들에게는 다소 낯선 헤어스타일인 깻잎머리. 아무래도 민지가 차세대 한국의 올리비아 핫세라고 불리게 된 것도 당시의 스타일링이 한몫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닌데요.

내겐 굉장히 신선했던 헤어

최근 하퍼스 바자와의 인터뷰에서 민지는 당시의 깻잎머리에 대해 ‘아기 때 했던 머리 아닌가?’하는 생각을 했지만 다들 귀엽게 봐주셨으며, 어머니께서도 무척 좋아하셨다고 후일담을 전했습니다.

데뷔 이후 쭉 긴 머리 헤어 스타일을 유지하고 있는 민지와 ‘뉴진스’ 멤버들. 과거 민지는 긴 생머리를 관리하는 방법으로 헤어드라이어 사용을 최대한 자제하는 것이라고 밝힌 바 있는데요.

하지만, 인터뷰가 나가고 많은 헤어 전문 선생님들이 머리는 바짝 말려주는 게 제일 좋다고 조언해 열심히 빗질을 해주는 것으로 관리하고 있다며 달라진 헤어 관리법을 공개하기도 했습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