급 전해진 두 선남선녀의 만남, 이미 지난해부터…

255

‘전지적 독자 시점’이 이민호, 안효섭, 신승호, 나나, 박호산, 지수 등의 캐스팅을 확정하고 지난해 12월 크랭크인 했다.

'전지적 독자 시점' 대본 연습 중인 이민호·안효섭.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전지적 독자 시점’ 대본 연습 중인 이민호·안효섭. 사진제공=롯데엔터테인먼트

대한민국의 핫한 스타들이 다 모였다. 영화 ‘전지적 독자 시점’을 통해서다.

투자배급사 롯데엔터테인먼트는 24일 “‘전지적 독자 시점’이 이민호, 안효섭, 신승호, 나나, 박호산, 지수 등을 확정하고 지난 12월 크랭크인 했다”고 밝혔다.

‘전지적 독자 시점’은 연재 소설처럼 멸망해버린 현실에서 유일하게 결말을 알고 있는 김독자(안효섭)가 소설 속 주인공 유중혁(이민호)과 함께 세상을 구하기 위한 여정을 그린다.

‘전지적 독자 시점’은 2018년 연재 이후 누적 조회수 2억뷰를 돌파한 동명의 웹소설을 원작으로 한 작품이다.

괴물이 판치는 판타지 소설이 현실이 돼버린 세계관을 배경으로 소설을 끝까지 읽은 유일한 독자인 김독자와 소설의 주인공 유중혁, 변해버린 세계에서 만난 동료들이 결말을 바꾸기 위한 여정에 나서는 이야기를 그린다.

‘더 테러 라이브’ ‘PMC:더 벙커’의 김병우 감독이 연출하고, 쌍천만 흥행의 ‘신과함께’ 시리즈를 만든 리얼라이즈픽쳐스가 제작하는 작품이다.

‘전지적 독자 시점’으로 이민호는 ‘1790’ 이후 9년 만에 스크린에 복귀하며, 안효섭은 처음 스크린과 인연을 맺는다. 이민호와 안효섭은 과거 스타하우스에서 한솥밥을 먹던 사이로 작품으로 다시 만나 눈길을 끈다.

여기에 블랙핑크 지수가 유중혁의 동료 중 한명인 이지혜로 분해 지난해 ‘천박사 퇴마 연구소:설경의 비밀’에 이어 또한번 스크린 나들이를 나선다.

이와 함께 나나, 신승호, 박호산, 최영준 등 ‘마스크걸’ ‘D.P.’ ‘나의 아저씨’ ‘경성크리처’ 등 안방극장에서 사랑받은 작품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긴 배우들이 출연한다.

‘전지적 독자 시점’은 현재 촬영에 한창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