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절 음식으로 늘어난 체중 관리하는 연예인들의 비법

182

송혜교

기름진 음식으로 불어난 몸무게 어떻게 관리하지?

명절, 가족들과 함께 모여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나면, 기름지고 칼로리 높은 음식으로 인해 많은 사람들이 늘어난 몸무게로 고민하게 됩니다. 연예인들도 마찬가지인데요, 더욱 체계적이고 효과적인 방법으로 몸무게를 관리하는 연예인들은 자신들만의 독특한 관리 비법을 공유하곤 합니다.

홍지민의 ‘쪄먹는 도시락’

뮤지컬 배우 홍지민은 많은 채소를 찌거나 삶아서 싸 먹는 ‘쪄먹는 도시락’으로 명절 음식으로 인한 몸무게 증가를 잘 관리했어요. 이 방법은 배를 든든하게 하면서도 칼로리는 낮게 유지하는 것이 특징입니다. 간장이나 된장으로 간단하게 맛을 내면서도 건강하게 먹을 수 있어요.

수지와 에일리의 운동과 식사 조절

가수 수지는 부기를 빼는 운동으로 스텝밀과 펭귄 운동을 자주 합니다. 에일리는 하루에 500칼로리만 섭취하는 엄격한 식사 계획으로 한 달에 10kg을 줄였다고 해요. 그 후, 건강을 위해 조금씩 식사량을 늘리며 균형 잡힌 식사를 하고 있답니다.

아이유의 균형 있는 식사와 운동

아이유는 닭가슴살 샐러드, 무가당 요거트, 고구마, 견과류 등 건강한 식재료로 이루어진 식사를 합니다. 또한 유산소 운동으로 지방을 태우며 몸무게 관리에 신경 쓰고 있어요.

소유와 송혜교의 다이어트 방법

소유는 저탄수화물 고지방 다이어트로 8kg을 줄였어요. 송혜교도 과거에 17kg을 줄인 경험이 있으며, ‘적당하게, 꾸준히’를 원칙으로 식사 조절과 함께 적당한 운동을 병행하고 있습니다.

이 연예인들의 몸무게 관리 방법은 다양한 운동과 식사 조절을 통해 명절 음식으로 인한 몸무게 증가를 잘 조절할 수 있음을 보여줍니다. 연휴의 마지막날부터 도전해 보는 것은 어떨까요?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