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흔하지 않은 상황… 황보라, 시아버지 김용건과 함께 산부인과行

122

배우 김용건과 황보라가 흔하지 않은 시아버지와 며느리 사이를 공개한다.

오는 19일 방송될 TV조선 ‘조선의 사랑꾼’에서는 첫 손주를 보는 시아버지 김용건, 그리고 임신 중인 며느리 황보라가 함께 산부인과를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TV CHOSUN ‘조선의 사랑꾼’

이날 방송에서 의사 앞에 앉은 황보라는 “저희 아버님이세요”라며 김용건을 소개했고, 김용건은 쑥스러운 듯 “시아버지랑 며느리가 같이 오는 경우도 있습니까? 드물죠?”라고 물었다. 이에 의사는 “아주 드뭅니다. 아버님이 워낙 정이 많으시고 며느리를 사랑하셔서 그렇죠”라며 칭찬을 건넸다.

두 사람은 본격적으로 태아의 초음파 사진을 보기 시작했다. 의사는 “20주에는 아기의 항문도 한 번 봅니다. 주름까지 보이죠?”라며 초음파 사진을 세부적으로 설명했고, “그 우측에 있는 저건…그냥 보이는 대로 믿으세요”라며 웃었다. 이에 황보라는 “생식기예요?”라며 신기해했고, 첫 손주의 초음파 사진에서 김용건 역시 눈을 떼지 못했다.

VCR로 이 장면을 바라보던 김지민도 “저게…그거야?”라며 ‘분석’을 시작했다. 황보라는 “저게 바로 고X…”라며 자막으로 설명 불가능한 표현력을 선보였고, 김국진과 강수지는 웃음을 참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차현우 황보라 커플 / 황보라 인스타그램

‘사랑꾼 시아버지’ 김용건과, ‘사랑받는 며느리’ 황보라의 본격 동반 산부인과 방문기는 오는 19일 오후 10시 방송되는 리얼 다큐 예능 TV CHOSUN ‘조선의 사랑꾼’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황보라는 배우 김용건의 아들이자 하정우의 동생인 워크하우스컴퍼니 대표 김영훈(차현우)와 10년 열애 끝에 2022년 결혼했다. 최근 시험관 시술 4차 시도 끝에 임신에 성공, 오는 6월 출산을 앞두고 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