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형 지적당해 상처 받았다는 여배우

143

변화된 외모에 대해
솔직하게 고백한 배우 강예원

2009년 영화 ‘해운대’로 천만배우로 등극한 배우 강예원. 최근 유튜브 채널 ‘노빠꾸탁재훈’에 출연해 자신의 외모 변화에 대한 솔직한 이야기를 공개했습니다.

얼굴이 많이 변하셨어요.

평소 낯을 많이 가리는 성격이라는 강예원. 친한 언니와 탁재훈의 콘서트를 보러 갔다고 하는데요. 탁재훈이 공개적인 자리에서 사람들에게 인사를 시키는 것은 물론 “얼굴이 많이 변했다”라는 얘기를 해 크게 상처를 받았다고 합니다.

사실 기존에 활동하던 모습과는 다소 달라진 모습의 강예원인데요. 우리가 알고 있는 예전의 모습이 바로 앞트임을 한 상태였다고 하는군요?

친한 동생이 그녀의 싸이월드 시절 사진을 보던 것을 보고, 이때로 돌아가야 겠다고 생각해 트였던 눈 앞꼬리를 다시 예전처럼 막은 것일 뿐(?)이라는 강예원. 트임을 했던 눈을 다시 원복한다는 이야기는 또 처음이라 놀라움을 선사했습니다.

지난 2022년 초 종영한 JTBC 드라마 ‘한 사람만’에서 혈액암 환자 역할을 소화해내기 위해 체중을 44kg까지 감량하는 열정을 보이는가 하면, 인플루언서 겸 유튜버로 큰 관심을 받은 프리지아의 소속사 대표로 화제를 모았던 강예원.

하지만 프리지아의 가품 논란이 발생한 후 공식적으로 결별하게 되었는데요. 지난 11월 배우 전문 매니지먼스 회사인 판타지오와 새로이 전속계약을 체결하고 연예계로 복귀할 것을 예고했습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