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 만족해?” ‘이재욱♥’ 카리나, 트럭 시위 하루 만에 결국 고개 숙였다

103

그룹 에스파 카리나가 배우 이재욱과 열애 인정 후 처음으로 직접 심경을 밝혔다.

그룹 에스파 카리나 / 뉴스1
카리나가 지난 5일 인스타그램에 올린 자필 편지 / 카리나 인스타그램

카리나는 지난 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필 편지를 올리며 팬들에게 고개를 숙였다.

카리나는 “그동안 저를 응원해 준 마이들이 얼마나 실망했을지 그리고 우리가 같이 나눈 이야기들을 떠올리며 속상해하고 있다는 것도 잘 알고 있어요. 그 마음을 저도 너무 알기 때문에 더 미안한 마음이 들어요”라고 말했다.

이어 “이 마음이 조금이나마 전해졌으면 하는 마음에 편지를 쓰게 됐어요. 혹여나 다시 상처가 되지는 않을까 하는 걱정을 무릅쓰고 이런 글을 쓰는 이유는 데뷔한 순간부터 저에게 가장 따뜻한 겨울을 선물해 준 팬분들에게 진심으로 미안한 마음을 전달하고 싶었기 때문이에요”라고 미안한 마음을 털어놨다.

그러면서 “제 마음을 다 표현하기에 짧다면 짧은 글이지만 읽어주셔서 감사하고 앞으로 마이들에게 실망시키지 않고 더 성숙하고 열심히 활동하는 모습 보여드리고 싶어요. 지켜봐 주세요”라고 부탁했다.

카리나 인스타그램

앞서 카리나와 이재욱은 지난달 27일 열애를 인정했다.

두 사람은 지난 1월 이탈리아 밀라노에서 열린 명품 브랜드 패션쇼에서 만나 서로에게 반한 뒤 연인 관계로 발전한 것으로 전해졌다. 두 사람의 열애설을 최초 보도한 디스패치는 이들이 서울에서 틈틈이 데이트하는 모습이 담긴 사진도 공개했다.

두 사람의 열애 소식에 팬들은 응원을 보냈지만 일부 팬들은 실망감을 감추지 못했다. 특히 카리나 팬들은 에스파 활동의 중요한 시기에 연애를 인정한 점에 대해 문제를 제기하며 지난 5일 SM 사옥 앞에서 트럭 시위를 열기도 했다. 이날 시위 트럭에는 “카리나 팬들에게 미안한 것보다 너는 7년 동안 노력한 자신에게 미안해야 해. 당신이 직접 당신의 진로를 망쳤어요. 당신의 모든 노력이 하나의 연애 소문으로 인해 모두 부정되고 있어요. 당신은 만족합니까?”라는 내용이 담겼다.

한편 카리나가 속한 에스파는 곧 첫 정규 앨범을 발매한다.

다음은 카리나 자필 편지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카리나입니다.

우선 많이 놀라게 해드려 죄송하고 또 많이 놀랐을 마이들에게 조심스러운 마음이라 늦어졌어요.

그동안 저를 응원해 준 마이들이 얼마나 실망했을지 그리고 우리가 같이 나눈 이야기들을 떠올리며 속상해하고 있다는 것도 잘 알고 있어요. 그 마음을 저도 너무 알기 때문에 더 미안한 마음이 들어요.

이 마음이 조금이나마 전해졌으면 하는 마음에 편지를 쓰게 됐어요.

혹여나 다시 상처가 되지는 않을까 하는 걱정을 무릅쓰고 이런 글을 쓰는 이유는 데뷔한 순간부터 저에게 가장 따뜻한 겨울을 선물해 준 팬분들에게 진심으로 미안한 마음을 전달하고 싶었기 때문이에요.

마이들이 상처받은 부분 앞으로 잘 메워나가고 싶어요. 마이들에게 항상 진심이었고 지금도 저한테는 정말 소중한 한 사람 한 사람이에요.

제 마음을 다 표현하기에 짧다면 짧은 글이지만 읽어주셔서 감사하고 앞으로 마이들에게 실망시키지 않고 더 성숙하고 열심히 활동하는 모습 보여드리고 싶어요. 지켜봐 주세요.

마이들 밥 잘 챙겨 먹고 좋은 모습으로 만나요. 미안하고 많이 고마워요.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