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에 협박 당하는 중이냐는 루머 생긴 배우

45

넷플릭스 ‘마스크걸’에 이어 티빙 ‘LTNS’ 두 편의 작품에서 펼친 열연으로 혹시 은퇴작이 아니냐는 극찬을 받은 배우 안재홍. 2009년부터 단편영화와 독립영화에 출연하며 배우로 활동을 시작했는데요.

2014년 ‘족구왕’으로 대종상과 청룡영화상 신인상 후보에 이름을 올렸으며 들꽃영화상에서는 남우주연상을 수상하며 충무로 관계자들과 평단에게 배우로서 존재감을 입증했습니다.

대중적인 인지도를 얻은 작품은 바로 이듬해 방송된 tvN ‘응답하라 1988’이었습니다. 라미란과 김성균의 장남으로, 착하지만 엉뚱한 모습이 다분한 정봉을 연기하며 시청자들에게 무해한 웃음을 전했던 안재홍인데요.

2020년에는 중국 망고 TV의 드라마인 ‘이가인지명’에 등장해 국내 팬들을 깜짝 놀래킨 바 있습니다.

직접 등장한 것은 아니고 여주인공이 들고 있는 부채 속의 인물로 등장한 것이었는데요.

해당 장면은 ‘응답하라 1988’ 중 7수 생인 정봉이 마음을 다지기 위해 백담사에서 수련을 하던 당시의 모습이었습니다.

승복을 입고, 귀마개를 한 채 연등을 들고 있는 ‘귀여운’ 안재홍의 모습에서 평안을 느낀다는 팬들이 많이 있었습니다.

안재홍은 그간 작품 속에서 자신만이 소화 가능한 개성 가득한 캐릭터들을 연기하며 대중을 사로잡아 왔는데요. 덕분에 3월 15일 공개되는 넷플릭스 ‘닭강정’ 역시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어느 날 의문의 기계에 들어갔다 닭강정으로 변한 딸 민아를 되찾기 위한 아빠 선만과 그녀를 짝사랑하는 백중의 고군분투를 담은 코믹 미스터리 추적극인 ‘닭강정’. ‘극한직업’과 ‘멜로가 체질’을 연출한 이병헌 감독의 작품인데요.

닭강정으로 변한 딸 민아는 김유정이 연기하며, 그런 딸을 되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아빠 선만 역할에는 류승룡이 맡아 백중을 연기하는 안재홍과 차원이 다른 코믹 연기를 펼칠 예정입니다.

무엇보다 안재홍은 ‘멜로가 체질’로, 류승룡은 ‘극한직업’으로 이병헌 감독과의 합을 이미 입증한 바 있는데요. 세대를 잇는 코믹 연기의 달인인 두 배우의 케미로 일찌감치 기대를 모으고 있습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