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랜만의 컴백인데… OO 때문에 활동 취소한 그룹

29

동해·은혁, ‘지지배’ 제목 논란에 음악방송 활동 취소

유닛그룹 슈퍼주니어-D&E(동해·은혁)의 음악방송 활동이 취소됐다. 신곡 ‘지지배'(GGB)의 제목에 대한 부정적 여론이 형성돼서다.

동해와 은혁의 소속사 오드엔터테인먼트는 16일 공식 SNS를 통해 “이번 앨범 타이틀곡 ‘지지배’에 관한 이슈와 의견을 인지하고 아티스트와 내부적으로 회의를 가졌다”며 “발매 후 예정돼 있던 음악방송 활동을 모두 취소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신곡 ‘지지배’는 앞서 슈퍼주니어-D&E 미니앨범 5집 ‘606’의 타이틀곡으로, 지지배가 가리키는 ‘계집아이’란 말이 여자아이를 낮잡아 일컫는 말이여서 논란에 휩싸였다.

소속사는 “좀 더 친근한 관계성을 귀여운 가사로 표현한 곡으로, 부정적 의미로 사용하려는 의도는 절대 없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시대성에 대한 각자의 의견이나 불편이 있을 것이란 판단을 사전에 하지 못한 데 대해 유감스럽게 생각한다”며 “열심히 준비한 다양한 콘텐츠는 모두 공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606’은 오는 26일 발매된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