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자기 뒤돌더니…” 무섭다고 말 나온 한소희 ‘입국 장면’

170

배우 한소희가 돌아왔다.

18일 저녁 한소희는 미국 하와이에서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그는 하와이에 있을 때 배우 류준열과 열애설이 터졌고 관계를 인정했다.

그런데 류준열이 전 여자친구인 배우 혜리에서 한소희로 ‘환승’을 했다는 의혹이 불거지면서 세 사람은 세간의 주목을 받았다.

입국하는 한소희 / 뉴스1

이에 한소희 귀국길에 눈길이 쏠릴 수밖에 없었다.

한소희가 입국장에 들어서기 전부터 취재진이 몰렸다. 마침내 문이 열렸을 때 한소희는 지인으로 추정되는 여성과 손을 꼭 잡은 채 등장했다.

입국하는 한소희 / 뉴스1

두 사람이 캐리어를 끌면서 걸어오는 순간 바로 소속사 관계자들과 경호원이 한소희를 보호했다.

입국하는 한소희 / 뉴스1

항상 독보적인 ‘공항 패션’을 보여주던 한소희는 이날도 어김없이 스타일리쉬했다. 그는 화려한 색상의 뜨개 니트에 청바지를 입고 웨이브 머리를 흩날렸다.

입국하는 한소희 / 뉴스1

한소희는 빠르게 걸어가면서도 웃음을 잃지 않았다. 시종일관 당당하고 여유 있는 모습이었다. 에스컬레이터에서는 뒤돌아 카메라를 보며 미소까지 지어 보였다.

입국하는 한소희 / 뉴스1

한편 한소희 측은 허위 사실 유포와 악플에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한소희 연인 류준열은 지난 17일 하와이에서 먼저 귀국했다.


유튜브 ‘뉴스엔·Newsen’ 댓글 창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