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체스’ 천재 소녀의 180도 달라진 깜짝 근황

48

조지 밀러와 안야 테일러 조이의 만남, ‘퓨리오사’ 5월 개봉

마침내 퓨리오사가 관객을 찾아온다.

전 세계 영화팬을 사로잡은 ‘매드맥스:분노의 도로’에서 이어지는 영화 ‘퓨리오사:매드맥스 사가’가 5월 개봉한다. 배우 톰 하디가 주연한 매드맥스를 잇는 프리퀄 형식의 이번 영화의 주인공은 여전사 퓨리오사. 할리우드에서 가장 주목받는 스타 안야 테일러 조이가 퓨리오사의 젊은 시절을 그린다.

2015년 개봉한 ‘매드맥스:분노의 도로’는 황폐한 세상에 맞선 주인공 매드맥스의 질주를 그린 액션 영화로 국내서 393만 관객 동원에 성공한 흥행작이다. 이듬해 열린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편집상과 미술상, 의상상, 분장상, 음향편집상, 음향믹싱상까지 시각 효과 및 기술 관련 6관왕을 차지하면서 스타일리시한 작품의 개성과 매력을 인정받았다.

‘퓨리오사:매드맥스 사가’는 매드맥스 시리즈의 ‘아버지’로 통하는 조지 밀러 감독이 또 다시 연출을 맡았다. 문명이 붕괴되고 45년 후, 황폐한 세상에서 살아가는 퓨리오사가 고향으로 돌아가기 위해 전부를 걸고 떠나는 거대한 여정을 그린 액션 블록버스터다.

퓨리오사는 전작 ‘매드맥스:분노의 도로’에서 매드맥스와 더불어 극을 이끈 주인공이다.

당시 샤를리즈 테론이 연기한 퓨리오사는 강인한 체력과 정신으로 위기에 놓인 이들을 구하는 대범한 활약으로 오히려 타이틀롤 매드맥스 보다 더 큰 사랑을 받았다. 그 인기에 힘입어 조지 밀러 감독은 매드맥스의 다음 이야기가 아닌, 퓨리오사의 젊은 시절을 다룬 프리퀄 작품을 기획해 햇수로 9년만에 후속편을 내놓는다.

‘퓨리오사:매드맥스 사가’는 시리즈의 시그니처로 통하는 사막 질주 액션을 다시 한번 내세운다. 어디서도 본 적 없는 강렬한 캐릭터들도 대거 등장해 기괴하면서도 매력적인 액션극을 완성한다.

특히 샤를리즈 테론이 아닌 안야 테일러 조이가 연기하는 젊은 퓨리오사의 모습에 관객의 호기심이 집중된다.

영화 ’23 아이덴티티’를 시작으로 ‘라스트 나잇 인 소호’, 체스 소재의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퀸스 갬빗’ 등을 통해 스타덤에 오른 안야 테일러 조이는 이번 영화에서 가혹한 운명에 맞서 전사로 거듭나는 과정을 그린다. 그 여정에서 거대 악이자 독재자인 임모탄 조와 만난다. 9년 전 ‘매드맥스:분노의 질주’에서는 다뤄지지 않았던 퓨리오사와 임모탄의 과거사도 이번 영화에 담겼다.

‘매드맥스’ 시리즈는 거침없이 쏟아지는 고난도 액션을 내세운 작품. 이를 위해 안야 테일러 조이는 강도 높은 액션에 도전했다. 샤를리즈 테론처럼 머리카락을 모두 자른, ‘삭발’ 헤어스타일을 택해 강렬한 비주얼까지 갖췄다.

영화를 이끄는 또 다른 주인공 디멘투스는 배우 크리스 헴스워스가 맡았다. 마블 히어로 ‘토르’ 시리즈를 통해 액션 장르를 소화해온 그가 이번에는 악랄한 빌런 역에 도전해 새로운 모습을 보인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