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고은에게 연기를 가르쳤다는 신인 배우

59

2019년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로 대한민국 문화연예대상 신인상에 이어, 지난해 ‘올빼미’로 춘사국제영화제 신인남우상을 수상한 배우 김성철이 대세 배우로 떠오른 손석구와 함께한 영화 ‘댓글부대’를 통해 스크린으로 관객들을 만나고 있다.

‘댓글부대’는 대기업에 대한 기사를 쓴 후 정직당한 기자 ‘임상진’에게 온라인 여론을 조작했다는 익명의 제보자가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으로, 김성철은 빠른 두뇌 회전으로 여론 조작을 주도하는 실질적 리더 ‘찡뻤킹’을 연기했다.

‘찡뻤킹’은 돈벌이 수단으로 온라인 여론을 조작하는 일명 댓글부대 ‘팀알렙’의 리더로 ‘찻탓캇'(김동휘 분)과 ‘팹택'(홍경 분)과 함께 조직적으로 움직이던 중 의도치 않은 사건이 발생하고 그로 인해 꼬여가는 상황에 두려워하게 되는 인물이다.

한국예술종합학교 연기과 출신인 김성철. 김고은과 박소담, 안은진, 이상이, 이유영 등과 같은 10학번으로 ‘한예종 전설의 10학번’으로 불리고 있으며, 특히나 김고은, 이상이, 안은진과는 절친인 것으로 유명하다.

2014년 뮤지컬 ‘사춘기’로 데뷔한 데 이어 ‘풍월주’, ‘베르테르’, ‘스위니토드’, ‘데스노트’ 등의 작품에도 꾸준히 참여하고 있는 김성철. 덕분에 절친인 김고은이 뮤지컬 영화 ‘영웅’에 출연하자 이상이와 큰 도움을 준 것으로 알려져 있다.

김고은은 ‘영웅’ 개봉을 앞둔 인터뷰에서 작품 활동으로 바쁜 김성철과 이상이에게 “어떻게든 내가 맞출 테니까 제발 한 번 봐달라”라며 애원해가며 도움을 받았다는 사실을 공개한 바 있다.

노래라고 생각하지 말고 대사로 생각해서 연기로써 표현해보는 게 어때?

뮤지컬 연기를 한 지 오래되어 발성을 어떻게 해야 하는지 까먹었다며 주저 앉아 우는 김고은을 물심양면 도와주었다는 김성철. 그런 그가 최근 한 인터뷰에 “정말 부럽다. 참 부럽다.”라며 김고은에 대한 솔직한 마음을 드러냈다.

다름 아니라 김고은이 출연한 영화 ‘파묘’가 흥행에 성공하며 대중의 큰 사랑을 받고 있기 때문. 김성철은 자신이 출연한 ‘댓글부대’가 흥행하면 너무 감사하고 좋겠지만 ‘파묘’ 때문에 저희가 잘 될 일은 없을 것 같다고 솔직한 마음을 드러냈다.

천만이 되면 김고은에게 연락해볼 예정이라는 말로 웃음을 산 김성철. ‘댓글부대’는 지난 3월 27일 개봉 당일 35만 관객을 돌파, 장기간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한 ‘파묘’를 넘어서며 흥행 가능성을 예고하고 있다.

아무래도 코로나19 팬데믹 이후로 얼어붙은 극장가. 절친인 두 사람이 서로 윈윈하는 결과가 나오면 여러모로 좋지 않을까?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