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사에게 월급통장 제출한게 프로포즈라는 꽃미남

31

2016년 14세 연하의 미모의 검사와 결혼한 원조 꽃미남 스타 김원준. 교제한지 3개월만에 초스피드로 결혼식을 올려 이목을 끌었는데요.

아내와는 맛집 동호회에서 처음 만났다고 합니다. 모임을 마치고 지하철을 타고 함께 돌아가는 동안 말이 정말 잘 통해 환승역도 놓칠 정도였다고 하니, 아무래도 처음부터 부부의 연을 맺을 운명이었던것 같습니다.

그렇게 속전속결로 결혼할 것을 약속했지만 화려한 프로포즈를 원치 않았던 아내를 위해 김원준은 소박한 프로포즈를 계획합니다. 방 안 가득한 향초와 곰돌이 인형, 그리고 예전부터 준비해둔 프로포즈용 귀걸이까지. 이 정도면 완벽한 것 같은데요.

김원준은 여기서 끝내지 않고 회심의 카드로 월급 통장을 준비합니다. 대학교 교수로도 재직중인 그는 교원 월급통장을 아내에게 건넸고, 이에 아내는 “저작권 통장은 따로 있느냐”라고 물어보았다고 밝혀 웃음을 선사하기도 했습니다.

결혼 후 김원준은 두 딸의 아빠가 되었습니다. 바쁜 아내를 대신해 육아를 전담하며 지내고 있다고 하는데요. 채널A의 새 예능 프로그램 ‘아빠는 꽃중년’의 공개를 앞두고 가진 제작발표회에서 육아의 고충을 토로하기도 했습니다.

육아가 적성에 맞는다.
육아만 하라고 하면 좋겠다.

아내가 워킹맘이긴 하지만 자신 역시 ‘당당한 하드코어 워킹파더’라고 설명한 그는 육아 이외에 일도 해야 되고 사회생활도 해야 하다 보니 육아 스트레스가 생기는 것 같다며 “육아만 하라면 할 수 있다”라고 밝혔습니다.

프로그램에 출연하게 된 이유는 아이들이 자라는 속도가 너무 빨라서, 영상으로라도 추억을 만들고 싶어서라고 하는데요. 과연 육아가 적성에 맞는다는 그의 아빠로서의 모습은 어떠할지 궁금합니다.

김원준이 합류하는 ‘아빠는 꽃중년’은 평균 나이 59.6세에 평균 나이 5세인 자녀들을 키우는 아빠들의 리얼 일상을 공개하는 가족 예능인데요. 김원준을 비롯해 김용건, 김구라, 신성우, 안재욱 등의 늦둥이 아빠들이 출연하며 4월 18일 첫 방송됩니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