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우은숙 언니 성추행 의혹’ 유영재, 번개탄 검색 후 정신병원 입원

20

유영재 아나운서가 긴급 병원에 입원했다.

2007년 10월 25일 오후 MBC 예능국회의실에서 탤런트 선우은숙이 이혼 관련 기자회견을 갖은 자리에서 자신의 입장을 말하고 있다. / 연합뉴스

유영재는 친동생이 대동한 가운데 이날 오전 일찍 수도권의 한 정신병원을 찾아 간단한 수속을 밟고 입원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26일 더팩트가 보도했다.

유영재 측근은 “친동생이 유영재가 걱정돼 전날 유영재 씨 집에 방문했다가 심각한 상황을 감지했다. 이후 급히 병원을 데려갔다. 극도의 우울감으로 위험 수준이라는 진단에 따라 곧장 입원 치료를 결정한 것으로 안다”라고 말했다.

이어 “유영재가 극단 선택을 암시하는 단어들을 노트북에서 검색한 흔적을 발견하고 가까운 지인들과 상의한 뒤 보호 치료를 받아야 한다고 유영재를 설득한 것으로 알고 있다”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유영재는 일련의 과정들을 겪으며 크게 충격을 받았다. 이에 따라 당장 입원 치료를 받아야 하는 심각한 상황에 빠진 것 같다. 유영재는 (선우은숙과의) 이혼 과정에서 일방적으로 매도당하며 이미 모든 것을 잃었다. 그 과정에 할 말은 많았지만 맞대응하면 서로에게 상처만 깊어진다는 생각에 꾹꾹 눌러 참고 말을 아낀 것으로 안다. 하지만 성추행 혐의로 고소하자 ‘너무 억울하다’며 이틀째 식음을 전폐하고 말문도 닫은 것 같다”라고 밝혔다.

그는 “유영재 동생은 형이 치료받고 어느 정도 상태가 호전되면 결혼과 이혼 과정에 어떤 일들이 있었는지 부부만이 알 수 있는 미묘한 내용까지 소상하게 밝히고, 모든 상황에 대해 강력히 법적으로 대응할 것으로 알고 있다”라고 말했다.

유영재 / MBN ‘동치미’

앞서 선우은숙과 유영재는 파경을 맞았다. 2022년 10월 재혼 후 1년 6개월여 만이다. 선우은숙 소속사 스타잇엔터테인먼트는 지난 5일 “유영재와 협의이혼했다. 사유는 성격 차이다”라고 밝혔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ㆍ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예방 상담전화 ☎109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유영재 / MBN ‘동치미’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