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J 재재, 1년 만에 갑작스러운 ‘작별 소식’ 전했다 (+이유)

33

DJ 재재(이은재)가 작별 소식을 전했다.

갑작스러운 소식을 접한 청취자들은 아쉬워했다.

재재 / 뉴스1

DJ 재재가 MBC 라디오 ‘두시의 데이트 재재입니다’에서 하차한다.

‘두시의 데이트, 재재입니다’는 MBC 라디오(FM4U)를 통해 매일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방송되고 있다.

MBC는 DJ로 활동한 방송인 재재의 ‘두시의 데이트’ 하차 소식을 21일 공식적으로 밝혔다.

이와 관련해 MBC는 “재재가 향후 계획된 중요 해외 스케줄 및 신규 프로젝트를 소화하기 위해 내달(6월) 2일 방송을 끝으로 DJ 자리를 내려놓는다”라고 했다.

재재는 지난해 5월부터 ‘두시의 데이트’ DJ를 맡아왔다. ‘째디’라는 애칭으로 불리며 특유의 밝은 에너지와 넘치는 텐션으로 청취자들에게 사랑받았다.

MBC에 따르면 오는 29일에는 재재와 청취자와 함께하는 1주년 기념 방송이 준비돼 있다. 31일에는 보이는 라디오를 통해 재재의 마지막 생방송이 진행된다.

‘두시의 데이트’ 후임 프로그램 및 진행자는 아직 정해지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두시의 데이트’는 1973년부터 이어져 온 MBC 라디오(FM4U)의 장수 프로그램이다.

+1
0
+1
0
+1
0
+1
0
+1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