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속 참고 있었다..후회없어” 다비치 ‘강민경’ 자숙 후 알린 소름돋는 근황

299

“계속 참고 있었다..후회없어” 다비치 ‘강민경’ 자숙 후 알린 소름돋는 근황

MBC '최고의 연인', 유튜브 '걍민경'
MBC ‘최고의 연인’, 유튜브 ‘걍민경’

다비치 멤버 강민경이최근 유튜브 골드버튼을 반으로 잘라 그 이유에 관심이 모인 가운데, 과거 열정페이 논란에 대응에 파격적인 근황을 알려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습니다.
 

강민경, 골드버튼 반으로 잘라…”아쉽지만 후회 없어”

유튜브 '걍민경'
유튜브 ‘걍민경’

여성듀오 다비치 멤버 강민경이 유튜브 채널 ‘골드버튼’을 반으로 갈라 화제를 모았습니다. 강민경은 2023년 4월 9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브이로그 영상을 공개했습니다. 영상에서 그는 유튜브 100만 구독자를 달성해 받은 골드버튼을 자랑하는 한편 “반으로 쪼갤 예정”이라고 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강민경은 “골드버튼이 온 지 3~4달 됐는데 의미 있게 뜯고 싶어서 계속 참고 있었다”라며 “작년 한 해의 피땀눈물이 들어있다. 완전히 제 것 같지만은 않아서 이걸 반으로 잘라 해리 언니에게 전달하려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해리 언니 결혼식 영상으로 100만 구독자를 달성했다. 혼자 만든 것보다는 언니랑 같이 만든 느낌이 든다. 이 자리를 빌려서 이해리 씨에게 감사하다고 말씀드리고 싶다”라며 이해리에게 고마움을 보냈습니다.

유튜브 '걍민경'
유튜브 ‘걍민경’

강민경은 직접 전기톱으로 골드버튼 자르기에 도전했는데 전문가의 조언대로 조심스럽게 골드버튼을 두 개로 나눈 뒤 “후회하지 않는다. 약간 아쉽긴 하지만 액자에 어떻게든 예쁘게 넣어놓으면 된다. 그냥 해리 언니와 기쁨을 나누고자 하는 소박한 마음이었다“라며 미소 지었습니다.

‘반쪽’ 골드버튼을 선물 받은 이해리 역시 감사 인사를 남겼는데 이해리는 2023년 4월 9일 “자랑을 좀 해볼까 하는데요”라며 “선물에 눈이 멀어 편지가 있다는 걸 오늘 브이로그 보고 알았답니다. 쇼핑백 다 정리해놔서 미친 사람처럼 뒤졌어요. 자 이제 나도 백만 유튜버! #고마워요강민경사랑해요강민경당신없이못살아”라고 전했습니다.

이와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꽃으로 꾸며진 골드버튼이 담겼으며 강민경이 이해리에게 보낸 편지에는 ‘나의 최고의 콘텐츠 언니에게. 드디어 골드버튼을 품에 안았어. 모두 다 언니 덕분이야. 이래저래 흔들릴 때마다 곁에서 함께 고민하고 아파해줘서 얼마나 고마운지 몰라. 내 마음 보여주고 싶어서 골드버튼을 쪼개보았어. 비록 예쁘게는 못 잘랐지만.. 앞으로도 잘 부탁해’라는 문구가 적혀 감동을 자아냈습니다. 한편 강민경은 유튜브 채널을 운영 중이며 123만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습니다.
 

‘자매케미’ 이해리, 강민경 15년 우정 축사에 ‘오열’

KBS '연예가중계'
KBS ‘연예가중계’

앞서 강민경이 언급했듯이 강민경은 이해리의 결혼을 콘텐츠로 만들어 많은 인기를 얻었습니다. 특히 강민경이 이해리에게 한 축사가 화제가 되며 모두를 울렸습니다.

이해리 결혼식날 강민경은 “이제 내가 언니한테 1번이 되지는 못하겠지만 나한테는 여전히 언니가 1번이니까 살다가 지칠 때 살다가 혹시 힘들고 그럴 때 한 번씩 쉬었다 갔으면 좋겠어. 그리고 나는 언제나 제일 든든한 동생으로 언니 오른편에 있을게”라고 울컥한 듯 울먹이며 말을 이어갔고, 이해리 역시 부케로 얼굴을 가린 채 눈물을 쏟아냈습니다.

강민경은 “행복하게 잘 살았으면 좋겠어요. 잘가라 이해리”라고 유쾌하게 축사를 마무리했고, 강민경이 유튜브에 올린 이해리 결혼식 브이로그는 조회수 4백만뷰를 기록하며 구독자수 100만 명을 돌파했습니다. 두 사람의 우정이 부럽다는 반응이 쏟아졌고, 이해리는 팬들과 동료들의 축복 속 결혼식을 마쳤습니다.

KBS '연예가중계'
KBS ‘연예가중계’

이날 웨딩 플래너는 “이해리 드레스는 대여료는 30만 원이고 제가 알기론 구매했다고 들었는데 100만 원 정도다. 웅장하고 결혼식을 준비하는 게 아니라 자유롭게 파티 분위기를 원했던 것 같다. 움직이거나 그럴 때 걸리적거리지 않는 트레인이 짧은 드레스를 선택한 것 같다”고 전했습니다.

또, 이해리의 결혼식은 5성급 호텔에서 진행됐으며 신부 대기실은 고급 스위트룸으로 1박에 400만 원 상당의 가격이었다고 밝혔습니다. 웨딩 플래너는 “보통 기본적으로 3,000만 원 중반대 예상을 하는데 이해리 씨는 조명, 의자, 꽃 장식 비용을 더 투자해서 5,000만 원 중후반 정도 들어가지 않았을까”라고 추측했습니다.
 

“가스레인지보다 못한 직원” 강민경, 열정페이 해명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이해리와 남다른 케미로 인기를 얻던 강민경은 2023년 1월 5일 강민경의 쇼핑몰은 CEO 강민경의 SNS와 구인구직 사이트를 통해 CS(Customer Service, 고객 서비스) 분야에서 정규직 전환 가능한 3개월 계약직 채용 공고를 올려 비난을 받았습니다.

담당 업무는 온라인 쇼핑몰 CS 응대뿐 아니라 해외 고객 이메일 영어 응대, 고객문의 분석을 통한 운영 정책 기획 수립 등 다양한 업무를 요하는 직무였으며 지원 자격은 대졸에 3년 이상 온라인몰 CS 업무 경력자를 구했고 하루 9시간, 주 5일 근무제에 경력직을 구하는 공고였지만 제시된 연봉은 2500만원이었습니다.

이후 해당 공고는 열정페이로 논란이 돼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빠르게 확산됐고 ‘열정페이’ 논란으로 확대되자 강민경은 SNS에 올렸던 구인 공고를 삭제했으며 구인구직 사이트에도 “면접 후 결정”으로 수정됐습니다.

강민경 인스타그램
강민경 인스타그램

강민경은 SNS 스토리에 “너무 많은 DM이 와서 깜짝 놀라 공고를 재확인했다. 그리고 더 깜짝 놀랐다. 담당자 착오로 CS 채용 공고에 신입 채용시의 연봉이 기재됐다”며 “당사는 지원자 여러분의 경력과 직전 연봉을 고려한 채용 과정을 진행한다. 함께 일할 귀한 분들을 기다린다”고 해명을 남겼습니다.

그러다 이날 자정 SNS에 장문의 추가 입장문을 내걸었는데 강민경은 “몇 시간 전, SNS 스토리에 무경력 학력무관 비전공자 신입의 연봉으로 잘못 기재된, CS 경력자 채용 공고를 올렸다. 이 공고는 기재 실수를 확인한 즉시 수정됐다. 해당 내용을 거듭 살피지 못한 내 불찰에 사과드린다”고 재차 해명했습니다.

그는 “경력직의 경우, 반드시 직전 연봉을 기반으로 협상을 진행하고 있다. 무경력, 학력무관, 비전공자 신입 지원자분들의 경우 초봉은 최저시급을 기본으로 하고 있되 1년 주기로 연봉 협상이 이루어지고 있다”면서 “우리 브랜드는 아직 성장하고 있는 브랜드로서, 신입 지원자분들께 더 많은 연봉을 협의하지 못하는 것에 대해서 더욱 노력하겠다는 말 밖에는 드릴 말씀이 없어 마음이 무겁다”고 고백했습니다.

유튜브 '걍민경'
유튜브 ‘걍민경’

이어 강민경은 쇼핑몰 직원을 위한 복지를 하나하나 열거하며 “아직 많은 분들이 보시기에 부족한 대표인 것이 사실이지만, 현재 나와 함께 열심히 회사를 운영해주고 있는 팀원들과 앞으로 함께 할 미래의 팀원들에게 더욱 많은 연봉과 지원을 해줄 수 있도록 부단히 노력하겠다”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강민경의 추가 입장문은 오히려 부정적인 반응만 더 키웠는데 누리꾼들은 신입 초봉이 최저시급이라는 점에 실망감을 드러냈으며 직원 복지 또한 ‘3년 근속 시 1개월의 유급 안식월 휴가 사용’을 제외하고는 대부분 기본적인 복지라고 지적했습니다.

일부 누리꾼들은 강민경이 지난해 쇼핑몰 신사옥으로 65억원대 빌딩을 매입하고 연말에는 그해 유튜브 수익 전액 1억5000만원을 기부한 사실을 거론하며 불편한 시각을 내비쳤습니다. 또한 강민경이 최근 집들이 영상에서 2700만원대 가스레인지를 자랑한 것을 언급하며 “직원 연봉이 본인 가스레인지보다 적다”고 비꼬기도 했습니다.

‘열정페이’ 논란 강민경, 노무 컨설팅 받은 이유 “흐름 못읽어”

유튜브 '걍민경'
유튜브 ‘걍민경’

이른바 ‘열정페이’ 논란으로 곤욕을 치렀던 가수 다비치 강민경가 노무사와 함께 직원관리를 다시 시작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강민경은 최근 자신의 유튜브 채널 ‘걍민경’에 ‘심기일전 강민경’이라는 영상을 공개했습니다. 이 영상에서 강민경은 노무사에게 ‘일터 혁신 컨설팅’을 받았습니다.

그는 “작년에 회사를 발전시키려고 계속 채용만 하니까 무지하게 흐름을 못읽었다”고 해명하며 “그간 놓치거나 뒤쳐지는 것이 없는지 장시간 꼼꼼하게 컨설팅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유튜브 '걍민경'
유튜브 ‘걍민경’

이에 노무사는 “솔직히 말씀드리면 지금 이것만해도 다른 중소기업의 3배 수준의 복지제도다”라고 말하자 강민경은 “많이들 안한다고 하니까 욕심이 난다”고 웃었습니다. 또한 자막에는 “아직 갈길이 구만리지만 누구나 다니고 싶은 그런 회사가 되기를 꿈꿔본다”고 적혀있었습니다.

이어 강민경은 채용 컨설팅도 받으며 “이 기회에 인사제도 점검을 하고 노무제도 다 점검하는게 맞겠다”며 “체계가 잡히지 않은 상황에서 직원이 50명~70명이 돼 있으면 어떡하나“라고 걱정하기도 했습니다.
 

‘다사다난’ 강민경, 父 사기혐의 피소 논란

뉴스 1
뉴스 1

또한 가수 강민경이 연초부터 연달아 구설에 오르며 곤혹을 겪는 중입니다.열정페이 논란에 이어 이번에는 부친, 친오빠의 사기 혐의 피소 논란이 화두가 됐습니다.

2023년 2월 6일 강민경 소속사 웨이크원 측은 공식 입장문을 통해 “강민경 씨는 연예인으로서의 활동과 현재 대표자로서 등록된 ㈜아비에무아 외 투자 및 개발을 포함한 그 어떤 사업에도 관여되어 있지 않음을 말씀 드린다”라고 밝혔는데 이날 한 매체는 강민경의 부친과 친오빠가 개발을 통해 땅값이 오를 것이며 그렇지 않을 경우, 돈을 돌려주겠다고 약속했으나 수년째 약속을 이행하지 않아 사기혐의로 고소당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고소인들은 지난 2월 2일 부산 연제경찰서에 ‘강민경 부친 A씨와 강민경 친오빠 B씨가 부동산 개발 회사를 운영하며 2017년 9월경 개발 계획이 뚜렷하게 없는 경기도 파주 문지리 소재 임야를 2년 안에 개발할 것이라고 속여 12억 원 부동산 개발 계약을 체결했으나 지키지 않았다’라는 내용이 담긴 고소장을 제출했다고 합니다.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 커뮤니티

또 고소인들이 부산 소재 경매학원 원장 한모씨를 통해 강민경 친오빠 소유로 알려졌던 임야를 평당 40만원에 투자 계약을 했다는 내용도 담는데 반면 강민경 부친 A씨는 “사실과 다르다”며 고소인 5명에 명예훼손 혐의로 맞고소한 상황이었습니다.

이와 관련 소속사 측은 “강민경 씨는 만 18세에 데뷔한 이후 수차례 부친의 불미스러운 금전문제를 경험했다“라며 “이로 인해 크게 고통을 받아 온 강민경 씨는 부친과 왕래를 끊었고, 단 한 번도 부친의 사업에 대해 관여한 적이 없다“라고 선을 그었습니다.

또한 “이번 사건 역시 강민경 씨는 전혀 알지 못했던, 강민경 씨와 무관한 사건”이라며 “앞으로 강민경 씨의 명의를 도용하거나 이용하여 발생하는 문제에 대해서는 단호하게 대처하겠다”라고 강조했습니다.

많은 구설수에 휘말렸던 강민경이 유튜브로 자연스럽게 복귀를 한 가운데, 앞으로 CEO로써 어떤 모습을 보일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습니다.

[저작권자 ⓒ살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및 보도자료 qrssaw@naver.com]

+1
0
+1
0
+1
0
+1
0
+1
0